여름철 퀴퀴한 옷 냄새 없애는 5가지 방법

2019.01.18 05:09

catherine 조회 수:159 추천:1

덥고 습한 가마솥 더위에 퀴퀴한 옷 냄새가 고민인 사람이 많다. 새로 세탁한 옷을 입었다 해도 외출 후 시간이 조금만 지나면 땀과 습기에 악취가 스멀스멀 올라온다. 여름철 옷 냄새를 없앨 수 있는 방법 다섯 가지를 소개한다. 

덥고 습한 날씨에는 새로 세탁한 옷을 입어도 금세 퀴퀴한 악취가 심해진다. [중앙포토]


옷에서 나는 악취를 제거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이고 확실한 방법은 세탁이다. 요즘같이 습도가 높고 더운 날씨엔 외출에서 돌아오자마자 입었던 옷을 빨아야 냄새가 안 난다. 당장 냄새가 안 나는 것 같아도 그대로 놔두면 섬유에 묻은 땀과 습기를 자양분으로 세균이 번식해 지방산·암모니아 등 화학 물질을 만들고 시큼하고 퀴퀴한 냄새를 풍긴다. 
대부분의 옷은 외출 후 바로 세탁하면 냄새가 빠진다. 하지만 세탁 후 잘못 말리거나 냄새가 나는 상태로 오래 방치해 둔 상태라면 일반적인 세탁만으로는 냄새를 완전히 제거할 수 없다. 이때 필요한 방법은 살균이다. 냄새의 원인이 되는 세균을 없애면 악취는 자동으로 없어진다. 

(1) 세탁 후 식초로 헹구기 
세탁 후 헹굼 과정에서 섬유유연제 대신 식초를 소주 반 컵 정도 넣으면 옷 냄새를 없앨 수 있다. 산성을 띄는 식초는 살균과 섬유 유연 효과를 동시에 낸다. 빨래가 끝난 뒤 약간의 식초 냄새가 남지만 건조 과정에서 다 날아가니 걱정할 필요 없다. 옷뿐만 아니라 수건 냄새를 제거하는 데도 효과적이다. 

식초를 세탁 헹굼 과정에 넣으면 옷에서 나는 퀴퀴한 악취가 없어진다.

세탁기를 작동하기 전 세제 넣는 칸 '섬유유연제' 부분에 소주 반 컵 정도의 식초를 넣는다.


(2) 구연산 푼 물에 담갔다 헹구기 
악취가 심할 때는 구연산을 푼 물에 담갔다 헹구면 효과적이다. 식초와 마찬가지로 강한 산성을 띄는 구연산이 살균 효과로 냄새를 없애는 원리다. 식초를 사용해도 좋지만 옷을 오래 담가두어도 냄새 날 걱정 없는 구연산이 더 나은 선택이다. 대야에 물을 가득 담은 뒤 구연산 한 스푼을 풀고 냄새 나는 옷을 2시간 정도 담가 둔다. 이때 옷은 먼저 한 번 세탁해 오염물질을 제거한 상태여야 냄새가 더 잘 빠진다. 구연산 물에서 꺼낸 후에는 세탁기 헹굼 코스 또는 깨끗한 물로 여러 번 헹궈 말린다. 

냄새가 심하게 밴 옷은 구연산을 푼 물에 2시간 정도 담갔다가 헹구면 냄새가 빠진다.


(3) 햇빛에 바짝 말리기 
섬유에 남아있는 세균을 없앨 때 가장 좋은 방법은 강한 직사광선을 쏘이는 것이다. 물기가 빨리 마르면서 살균·탈취 효과를 동시에 일으킨다. 세탁한 옷은 반드시 햇빛 아래서 말리고, 세탁하지 않았더라도 햇살이 강한 오후 시간에 냄새 밴 옷을 내다 널면 냄새를 날릴 수 있다. 

강한 햇빛에 옷을 몇 시간 널어놓으면 살균 효과로 옷에 밴 냄새가 줄어든다.


(4) 소주 뿌려 헤어드라이어로 말리기 
옷을 빨기 힘들 땐 소주를 분무기에 넣고 옷에 골고루 뿌리면 냄새가 없어진다. 소주에 들어있는 휘발성 알코올 성분이 살균 효과와 함께 냄새도 날아가게 만드는 원리다. 

휘발성이 강한 소주를 분무기에 담아 옷에 뿌려주면 냄새를 없앨 수 있다.


티셔츠 또는 드레스셔츠처럼 얇은 옷은 소주를 골고루 뿌리는 것만으로도 어느 정도 냄새를 없앨 수 있다. 냄새를 더 확실하게 빼려면 소주를 충분히 뿌린 후 비닐봉지에 넣고 헤어드라이어 바람을 쏘인다. 
 

먹다 남은 소주를 분무기에 담아 티셔츠에 골고루 뿌린다.

소주를 충분히 뿌린 뒤 비닐봉지에 넣는다.

봉지 입구를 잡고 헤어드라이어로 바람을 쏘이면 냄새가 더 잘 날아간다.


(5) 냉동실에 반나절 넣어놓기 
아무리 세탁해도 냄새가 빠지지 않는 두꺼운 청바지는 냉동실의 찬 공기를 믿어볼 만하다. 

두꺼운 청바지의 퀴퀴한 냄새를 없애려면 먼저 소주를 뿌려 밑작업을 해놓는다.

먼저 소주를 청바지에 뿌려 밑작업을 한다. 천이 두꺼우니 소주를 충분히 뿌리는 게 좋다. 청바지를 세로로 반 접어 신문지를 다리 사이와 윗부분에 덮고 발목부터 차곡차곡 말아 올린다. 부피를 줄인 청바지를 비닐 지퍼백에 넣고 밀봉해 냉동실에 넣는다. 반나절 정도 넣어뒀다가 꺼내 세탁 후 햇빛에 말리면 냄새를 말끔하게 없앨 수 있다. 

청바지를 세로로 반 접어 놓고 사이에 신문지를 넣는다. 다음은 발목부터 위쪽으로 둘둘 말아 올린다.

지퍼백에 넣을 정도의 크기로 부피를 줄인다.

다 접으면 이런 모양이다. 천과 천 사이에 신문지가 끼어 있다.

이 상태로 비닐 지퍼백에 넣어 밀봉한다.

밀봉한 상태로 냉동실에 반나절 정도 넣어 뒀다가 꺼내 세탁기로 다시 한 번 세탁한다.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5&aid=0002839020&date=20180727&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418 제일 확실한 공부법 file 니키티스 2019.02.17 107 0
1417 "사랑하는 만큼 아기와 떨어져서 주무세요" file Barbie 2019.02.17 68 0
1416 주방,욕실 청소 알짜배기 꿀팁 file 제임스타임 2019.02.15 92 0
1415 내 아이가 학교폭력을 당한다면? file 제임스타임 2019.02.15 37 0
1414 사회초년생들에게 해주고 싶은 금전거래방법 요구르트 2019.02.15 47 0
1413 슈퍼볼 경기장의 비밀 file 요구르트 2019.02.15 86 0
1412 귀지, 주기적으로 제거해야한다? file 글래머에디터 2019.02.15 73 0
1411 백종원이 얘기하는 일본의 고기 문화 file 글래머에디터 2019.02.15 102 0
1410 조이는 정도를 알려주는 볼트 file 글래머에디터 2019.02.15 47 0
1409 우리나라가 의외로 세계에서 잘하는 분야 file 글래머에디터 2019.02.15 62 0
1408 응급실 진료비 없을때 TIP file 누룽지 2019.02.07 134 0
1407 눈 건강을 위한 20-20-20 법칙 ~ file 누룽지 2019.02.06 170 0
1406 금연 후 신체에 나타나는 시간대별 효과 file 구름비 2019.01.22 243 0
1405 매끼니마다 고기먹는 나라? file 수현 2019.01.22 211 0
1404 알아두면 좋은 해외여행 소매치기 유형들 file 수현 2019.01.22 185 0
1403 한국인이 위암에 잘 걸리는 이유 [2] file Benjamin 2019.01.22 220 0
1402 올바른 독서방법 8가지 file Benjamin 2019.01.22 123 0
1401 나쁜 식습관 10 [1] file Benjamin 2019.01.22 157 0
1400 생선, 물 없이 굽는 8가지 비결 카트리나 2019.01.19 186 0
1399 이 닦아도 계속 나는 입냄새, 원인은 의외의 곳에… file 카트리나 2019.01.19 221 0
1398 턱걸이빠로써 말하는 턱걸이의 장점과 단점 file 카트리나 2019.01.19 178 0
1397 다이소 가성비갑 여름 꿀템 file 카트리나 2019.01.19 185 0
» 여름철 퀴퀴한 옷 냄새 없애는 5가지 방법 catherine 2019.01.18 159 1
1395 모기에 대해서... file 잡초인생 2019.01.18 159 0
1394 코로 들어온 초미세먼지, 혈관 타고 바로 뇌를 공격한다 file 제임스타임 2019.01.17 12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