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체험 나선 빈 상가서 숨진 남녀 발견…"극단적 선택"

 

 

 

공포체험을 위해 찾은 빈 상가에서 40대 남성과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5일 강원 삼척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4시께 삼척해변 한 건물 3층에서 공포체험에 나선 20대 5명이 시신 2구를 발견했다.

숨진 남녀는 경상도에 주소지를 둔 A(49)씨와 B(29·여)씨로 확인됐다.

시신이 발견된 건물은 5층 규모로 3층 등 일부 업소는 문을 닫은 지 한참이 지났고, 일부는 영업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대 5명은 이날 친구들끼리 담력을 시험하고자 이곳을 찾았다가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시신 발견 장소에서 극단적 선택에 쓰이는 도구나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미루어 보아 남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타살 혐의점은 없어 부검은 하지 않기로 했다.

 

 

 

 

(삼척=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2244 ‘친형강제 입원’ 이재명, 오늘 1심 선고 …지사직 유지·상실 갈림길 2019.05.16 메뚜기 100 1
2243 승리·유인석 영장심사때 낸 박한별 자필 탄원서 보니 2019.05.15 메뚜기 286 0
» 공포체험 나선 빈 상가서 숨진 남녀 발견…"극단적 선택" 2019.05.15 메뚜기 174 0
2241 '승츠비' 포승줄 풀었다···승리 영장 기각한 신종열 판사 과거 판결 보니 2019.05.15 메뚜기 166 1
2240 ‘타다 반대’ 택시기사, 서울시청 앞 분신 자살…벌써 네 번째 2019.05.15 메뚜기 77 0
2239 '억대 뇌물 혐의' 김학의, 이르면 16일 구속여부 결정 2019.05.14 메뚜기 92 0
2238 대형견 피하려다 넘어져 부상입었다면 견주 책임 70% 2019.05.14 메뚜기 71 0
2237 '78분 무차별 폭행' 죽음으로 내몬 가해 중학생 4명 모두 실형 2019.05.14 메뚜기 97 0
2236 '중학생 집단폭행 추락사' 10대 4명 모두 실형…최대 징역 7년 2019.05.14 메뚜기 46 0
2235 '인천 중학생 추락사' 가해학생 4명은 왜 모두 실형을 받았나 2019.05.14 메뚜기 66 0
2234 박해미, 황민 음주사고→결혼 25년만 협의이혼.."세부내용 공개 NO" 2019.05.14 메뚜기 173 0
2233 버스대란 '1년반 동안 뭐했나'…"중앙정부 역할 제한적" 2019.05.13 메뚜기 66 0
2232 정상수 준강간 무죄···이유는 여성의 '머리카락 쓸어넘기기' 2019.05.13 메뚜기 179 0
2231 서울시, 버스요금 인상에 부정적…"요인 있어야 올리는 것" 2019.05.13 메뚜기 25 0
2230 '전 여친 성관계 몰카 수백건' 제약사 대표 2세 구속기소 2019.05.13 메뚜기 195 0
2229 음주운전 사망사고 운전자, 국민참여재판서 실형 면해…이유는? 2019.05.12 메뚜기 124 0
2228 별거 중인 아내가 사는 '본인 명의' 아파트, 전선 끊으면 유죄? 무죄? 2019.05.12 메뚜기 153 0
2227 관광하러 들어와 불법체류자로 잠적, 법원 "중국인 여행객 무단이탈 못 막은 여행사 지정취소 정당" 2019.05.12 메뚜기 98 0
2226 "아파트 주차장서 운전" 거짓말 탄로 난 김병옥…'음주운전' 벌금형 2019.05.12 메뚜기 139 0
2225 "전남친이 저를 깨끗하게 잘 썼대요" 사연에 "당해도 싸다"? 2019.05.12 메뚜기 350 0
2224 배우 한지성 남편의 진술에 촉각세우는 경찰...남편, “아내가 술 먹는 거 못봤다” 2019.05.12 메뚜기 281 0
2223 '고속도로 사망' 한지성 남편, '모르쇠' 일관…수사 장기화 2019.05.11 메뚜기 414 0
2222 여학생들 성희롱한 서울교대 국어교육과 남학생들 유기정학 2019.05.11 메뚜기 91 0
2221 장애인 인권단체에서 기안84에 공개사과 요구한 이유 2019.05.11 메뚜기 106 0
2220 미혼여성 74.2% "배우자감 월급 300만원 이상은 돼야" 2019.05.11 메뚜기 6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