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러 가자" 영화감독, 여성 강제추행 혐의 입건

 

 

 

사진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한 영화감독이 술집에서 여성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지난달 24일 밤 10시쯤 이태원의 한 주점에서 술에 취한 채 옆자리 여성을 추행한 혐의(강제추행) 등으로 영화감독 김모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머니투데이가 보도했다. 

김씨는 당시 처음 보는 A씨에게 “자러 가자”고 말하고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남자친구가 있다”며 반발하자 김씨는 “내가 남자친구보다 잘한다”는 등 성희롱적인 발언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과정에서 김씨와 A씨 지인 사이에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주변 CCTV(폐쇄회로화면)를 확인하고 추가 진술을 확보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라 말했다.

한편 단편영화감독 김씨는 최근까지 다수 지상파 드라마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데일리]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2732 광주 아파트서 화재…50대 부부 사망·4명 부상 2019.09.12 메뚜기 34 0
2731 충격의 '냉장고 속 시신'···현관문 틈까지 청테이프로 막아놨다 2019.09.12 메뚜기 209 0
2730 광주·전남 4년제 대학 수시 마감…전남대 7.29대 1 기록 2019.09.11 메뚜기 44 0
2729 전북 4년제 대학, 2020학년도 수시모집 마감…전북대 6.58대 1 2019.09.11 메뚜기 18 0
» "자러 가자" 영화감독, 여성 강제추행 혐의 입건 2019.09.11 메뚜기 130 0
2727 영덕 오징어 탱크 질식사고, 태국인 노동자 4명 모두 숨져 2019.09.11 메뚜기 96 0
2726 “같이 죽는다. 빼도 박도 못하는 상황” 조국 5촌 조카 녹취록에 담긴 말 2019.09.11 메뚜기 143 0
2725 실검 전쟁, 이번엔 '나경원아들논문청탁'… 왜? 2019.09.11 메뚜기 103 0
2724 천안서 방화 추정 화재…냉장고 안에서 성인 남녀 시신 발견 2019.09.11 메뚜기 41 0
2723 ‘경찰 출동 2시간 뒤 다시 찾아가’ 여친 살해 60대 ‘징역 20년’ 2019.09.08 메뚜기 151 0
2722 서울대 내일 '조국 STOP' 3차 촛불…학생들 "깊은 절망감" 2019.09.08 메뚜기 108 0
2721 전 부인 성폭행에 살해까지…30대 남성 징역 30년 2019.09.08 메뚜기 106 0
2720 조국 딸, 경찰서 조사 때 '신변보호' 요청… 스마트 워치 지급 받았다 2019.09.08 메뚜기 75 1
2719 서지현 검사, 조국 부인 수사에 “보아라 파국이다, 이것이 검찰” 2019.09.08 메뚜기 168 0
2718 또 논란 장제원 아들 노엘 장용준, 음주운전 사고에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까지 2019.09.08 메뚜기 59 0
2717 "이런 바람 처음" 건물 무너지고 나무 뽑혀…지하철도 저속운행 2019.09.07 메뚜기 145 1
2716 태풍 '링링'에 항공기 수백편 결항·지연 2019.09.07 메뚜기 54 0
2715 래퍼 아들이 또…장제원 “아버지로서 참담한 심정” 사과 2019.09.07 메뚜기 97 0
2714 태풍이 몰고온 살인폭풍에 인명사고 속출…사망자 3명으로 늘어 2019.09.07 메뚜기 67 0
2713 '장제원 아들' 노엘, 조건만남 의혹→음주운전까지…끊임없는 잡음 2019.09.07 메뚜기 73 0
2712 '우는 버릇 고친다'며 10개월 아들 숨지게 한 아빠 징역 3년 2019.09.06 메뚜기 190 0
2711 '100억원대 탈세' 혐의 받은 LG일가 14명, 1심서 모두 무죄 판결 2019.09.06 메뚜기 111 0
2710 조국 "국민께 진심으로 죄송…법무·검찰 개혁은 저의 책무" 2019.09.06 메뚜기 94 0
2709 30대 남성, 부모·누나 흉기로 찌르고 10층서 투신 사망 2019.09.06 메뚜기 143 0
2708 폭우로 불어난 청주 가경천서 휩쓸린 고교생 숨진 채 발견 2019.09.06 메뚜기 6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