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은 귀가 나무라는 아내 밀쳐 숨지게 한 40대 남편 체포

 

 

 

경남 고성경찰서는 부부싸움을 하던 중 아내를 밀어 넘어뜨려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A(40)씨를 긴급체포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7일 오후 11시 50분께 고성군 자신의 집에서 술을 마시고 늦게 귀가했다는 이유로 아내(40)가 나무라자 부부싸움을 하다가 아내 가슴을 밀어 넘어뜨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바닥에 넘어진 아내는 머리를 부딪쳐 현장에서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쓰러진 아내가 미동이 없자 119구급대에 "부부싸움 중 아내가 쓰러져 일어나지 않는다"고 신고했다.

A씨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는 A씨 아내를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고 전했다.

경찰은 A씨 아내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A씨를 상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고성=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067 여종업원이 다른 손님과 어울리자 행패 부린 50대 실형 2019.11.11 메뚜기 50 0
3066 234만엔 신고않고 출국하다 잡힌 일본인…"카지노서 땄다" 2019.11.11 메뚜기 169 1
3065 입학생 단 2명···아산초의 파격 제안 "전학오면 집 드립니다" 2019.11.11 메뚜기 90 0
3064 아시아나, 이번엔 공중서 한쪽 엔진 멈췄다 2019.11.11 메뚜기 82 0
3063 신생아 두개골 골절 사건 관련 산부인과 병원장·간호사 입건 2019.11.11 메뚜기 79 0
3062 '마약 협박 의혹' 양현석 14시간 조사…"사실관계 소명했다" 2019.11.10 메뚜기 96 0
3061 유승준, 17년 만에 입국길 열리나…15일 운명의 선고 2019.11.10 메뚜기 208 0
3060 독도 헬기사고 실종자 가족 찾은 이낙연 국무총리"늦게 와 미안하다" 위로 2019.11.10 메뚜기 40 0
3059 中서 33억 번 축구선수, 한국에 소득세 내게 된 까닭 2019.11.10 메뚜기 142 0
3058 도요타에 붙은 8자리 번호판… 불매운동 이후 산 차라고 손가락질 받아 2019.11.10 메뚜기 101 1
3057 "女 힘든 일" 한마디에…점수 바꾼 면접관, 1등 떨어뜨렸다 2019.11.10 메뚜기 80 0
3056 "女 힘든 일" 한마디에…점수 바꾼 면접관, 1등 떨어뜨렸다 2019.11.10 메뚜기 13 0
3055 커피숍 빨대 통째로 '쓱', 손님에 한마디 했다가… 2019.11.10 메뚜기 72 0
3054 “싸가지없는 초2 사회악…얼굴이 재떨이” 예비 초등교사들의 단톡방 2019.11.10 메뚜기 33 0
3053 “싸가지없는 초2 사회악…얼굴이 재떨이” 예비 초등교사들의 단톡방 2019.11.10 메뚜기 11 0
3052 "아빠가 돌아올 수 있도록 해주세요"…눈물바다된 실종자 가족들 2019.11.09 메뚜기 83 0
3051 '비아이 마약 제보자 협박 의혹' 양현석, 경찰 출석…"조사 성실히 임할 것" 2019.11.09 메뚜기 71 0
3050 조국탓 껄끄럽던 與 환영···세월호 특수단 ‘윤석열 꽃놀이패’ 2019.11.09 메뚜기 52 0
3049 죽음 앞둔 60년 동거인 통장서 13억원 빼내 쓴 80대 집유 2019.11.09 메뚜기 245 0
3048 '761마력' 포르쉐 괴물 전기차 타이칸…심장은 '한국산' 2019.11.09 메뚜기 56 0
3047 "결혼한 딸 'AS'에 등골 휘어요"···황혼육아 떠밀리는 노년층 2019.11.09 메뚜기 109 0
3046 “승리·양현석엔 관대, 여성 윤지오에겐 가혹”… ‘적색수배’에 윤지오 항변 2019.11.08 메뚜기 291 1
3045 “나는 화성 살인범이 아니다”…강압수사 희생양 또 등장 2019.11.08 메뚜기 114 0
3044 독도 헬기추락 사고 9일째…수색당국 "전날 멈춘 수중수색 재개" 2019.11.08 메뚜기 21 0
» 늦은 귀가 나무라는 아내 밀쳐 숨지게 한 40대 남편 체포 2019.11.08 메뚜기 9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