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외 임신으로 낳은 딸 살해한 30대 엄마 징역 8년

 

 

 

AKR20181105099000053_01_i_20181105175612

대구 법원 법정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지법 형사11부(손현찬 부장판사)는 혼외 임신으로 낳은 딸에게 독극물을 먹여 살해한 혐의(살인)로 기소된 A(34)씨에 대해 징역 8년을 선고하고 5년간 보호관찰을 명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경북에 있는 한 빈집에서 독극물을 탄 음료수를 딸(2)에게 먹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남편과 사이에 세 딸을 낳아 키우던 A씨는 2014년 가출을 했다가 11개월 만에 집으로 돌아왔다.

집으로 돌아올 무렵 A씨는 동거하던 남성과 사이에 딸을 임신한 상태였고 동거남은 그가 집에 돌아온 직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A씨는 딸을 출산했지만, 남편이 아이의 출생에 대해 의심을 하자 심한 스트레스를 받았고, 우울증 증세도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평소 봐 두었던 빈집에서 독극물을 딸에게 먹인 뒤 자신도 자살하려고 했으나 딸이 숨지자 바로 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전적으로 의지한 어머니로부터 영문도 모른 채 죽임을 당해 비난 가능성이 매우 크지만, 가출했을 때 동거남이 자살한 뒤 환청과 환각 증세를 호소하면서 심한 스트레스와 우울증을 겪던 중 범행을 했고 부양해야 할 자녀가 있는 점 등을 종합했다"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대구=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253 영화 '300' 배우 버틀러, 산불로 잿더미 된 집 배경 셀카 공개 2018.11.12 메뚜기 420 0
1252 논산 여교사 "임신하면···결혼하자" 제자 "너 노렸어" 불륜 메시지 일파만파 '충격' 2018.11.12 메뚜기 632 3
1251 내년부터 '치료 목적' 고도비만 수술에 건보 적용 2018.11.12 메뚜기 80 0
1250 고시원은 어떻게 대도시 ‘최후의 주거지’로 변해갔을까 [정리뉴스] 2018.11.11 메뚜기 142 0
1249 "여자 불러줄게" 모텔 따라가 '탈탈' 털린 남성들 2018.11.11 메뚜기 254 0
1248 논산서 기간제 여교사, 제자 2명과 부적절관계 '의혹' 2018.11.11 메뚜기 310 0
1247 지난해 수능 부정행위 절반 '4교시 탐구영역 응시방법 위반' 2018.11.11 메뚜기 53 0
1246 "아이와 연락 왜 막아"…전처 동거남에 둔기 휘두른 50대 2018.11.09 메뚜기 277 0
1245 '무차별 폭행으로 실명' 광주 집단폭행 가해자 징역 10년 2018.11.09 메뚜기 245 0
1244 S교회 피해자 측 "목사, 성관계 있었지만 성폭력 아니라고" 2018.11.09 메뚜기 459 2
1243 양진호 "사죄한다" 영장실질심사 포기…구속 여부 오늘 결정 2018.11.09 메뚜기 153 1
1242 “‘개 같은 X’ 폭언 시달려…은퇴도 고려” 女컬링 ‘팀킴’ 폭로 2018.11.09 메뚜기 371 3
1241 종로 고시원 화재 6명 사망·12명 부상…"불길에 출구 막혀" 2018.11.09 메뚜기 129 0
1240 엄마는 동쪽, 딸은 서쪽으로…정반대로 흘러간 시신 2018.11.08 메뚜기 409 0
1239 숙명여고 前교무부장 쌍둥이 딸 자퇴서…교육당국 "신중 처리" 2018.11.08 메뚜기 175 0
1238 '찜질방 수건' 때문에 파혼한 예비 부부…왜? 2018.11.08 메뚜기 528 0
1237 "각성상태서 전처 폭행"…양진호, 가정폭력 의혹도 2018.11.08 메뚜기 213 0
1236 SNS 악성 댓글에… 15살 내 딸은 삶을 포기했다 2018.11.08 메뚜기 204 0
1235 '술김에'…'묻지마 폭력'에 쓰러지는 사회적 약자들 2018.11.07 메뚜기 135 1
1234 출근길 미세먼지에 고통…마스크도 없이 공사현장 내몰린 노인들 2018.11.07 메뚜기 93 0
1233 “성폭행 피해자 대부분 미성년”…김 목사의 특별한 설교 ‘그루밍’ 2018.11.07 메뚜기 251 1
1232 “집안 렌즈 모두 가려!” 반창고 붙이는 여성들 2018.11.07 메뚜기 284 1
1231 드러나는 중고교 민낯… 무단결석에 개근상, 학생부 멋대로 수정 2018.11.07 메뚜기 89 0
1230 고무통 속 남성 2명의 시신… 똑같은 독극물로 살해 흔적 2018.11.06 메뚜기 504 2
» 혼외 임신으로 낳은 딸 살해한 30대 엄마 징역 8년 2018.11.06 메뚜기 40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