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억제제 필요 없는 동종 모발이식 성공

 

 

 

서울대병원 권오상 교수팀, 면역작용에 관여하는 수지상세포 주목…新 모발 생성

면역거부반응 없이 6개월 이상 장기 생존


탈모환자가 면역억제제 복용 없이 다른 사람의 건강한 모발을 이식받을 가능성이 열렸다.

서울대병원 피부과 권오상 교수팀은 이 연구결과를 장기이식분야 권위지인 ‘미국장기이식학회지’ (American Journal of Transplantation) 최신 온라인판에 게재했다.

탈모는 정상적으로 모발이 존재해야 할 부위에 모발이 없는 상태를 말한다.

치료는 탈모가 많이 진행되지 않았을 때는 약물요법(바르는 약;미녹시딜·먹는 약;피나스테라이드, 두타스테라이드)을 우선으로 시행하며 효과를 보기 어려울 정도로 진행된 경우엔 모발이식을 고려한다.

특히 항암제가 유발하는 영구탈모나 심한 안드로겐성 탈모환자에겐 모발이식이 유일한 치료법으로 알려졌다.

현재의 모발이식은 일명 ‘자가모발이식’이다. 타인의 모발을 이식할 경우 면역억제제를 평생 복용해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고려대상이 아니다. 건강한 모낭을 함유한 본인의 피부조각을 때어내 탈모가 일어난 부위에 뿌리째 이식한다. 이는 환자의 남아있는 모낭을 활용하는 방법으로 새로운 모낭을 얻을 수 없다.
 

0002916282_001_20190110175420215.jpg?typ

(왼쪽부터) 피부과 권오상 교수·김진용 임상강사



연구팀은 이를 극복하기 위해 인체면역작용에 관여하는 수지상세포에 주목했다. 수지상세포는 사람의 몸속에서 종양과 같은 비정상적인 세포가 생겼을 때 이를 인식한 뒤 면역 T세포에 공격을 요청하는 역할을 한다. 이식된 장기도 이를 이물질이나 병균으로 생각하고 T세포의 공격을 유도한다. 특히 공여자의 수지상세포가 급성 면역거부반응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포착했다.

연구팀은 피부과치료법으로 광범위하게 이용되고 있는 자외선B조사를 통해 공여된 모낭에 다수 존재하고 있는 공여자의 수지상세포를 모낭에서 모두 빠져나가도록 유도했다. 이후 조혈모세포 이식을 통해 인간과 동일한 수준의 면역체계를 가진 인간화마우스 24마리에 동종 모발이식을 시행했다.

그 결과 이식된 모낭은 새로운 검은 머리카락을 만들어 냈으며 모발은 면역거부반응 없이 6개월 이상 장기생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모낭은 피부에 존재하는 독립적인 장기로, 면역거부반응으로부터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면역특권’을 가지고 있다”며 “뇌와 각막 등도 이런 특권을 가지고 있어 직접 항원제시에 관여하는 공여자의 수지상세포를 제거하는 것만으로도 우리 몸에 존재하고 있는 기존의 모낭과 같은 상태를 재현할 수 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권오상 교수는 “면역억제제 사용이 없는 모발이식에 새로운 의학적 근거를 얻었다”며 “임상에 적용하기까지 난관이 있겠지만 기존에 불가능했던 새로운 이식 자원을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헬스경향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개목줄 질식사’ 3세 남아 사망 후 부모가 벌인 기막힌 손배소송 2019.01.18 메뚜기 63 2
1540 내연남과 성관계 동영상 아내에게 보낸 상간녀가 무죄인 이유 2019.01.11 메뚜기 272 0
» 면역억제제 필요 없는 동종 모발이식 성공 2019.01.11 메뚜기 41 1
1538 거제 살인사건 가해자 무기징역 구형 2019.01.10 메뚜기 157 2
1537 '母 억지로 친정에'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 자녀들 1심 유죄 선고 2019.01.10 메뚜기 276 1
1536 아직도 돌아오지 않는 행방불명 여고생들 2019.01.10 메뚜기 236 0
1535 김태우, 3번째 검찰 출석…"청와대 비위 추가 고발할 것" 2019.01.10 메뚜기 145 0
1534 “나는 룸살롱에 안 가, 여자 선수 애들이 있잖아”…심석희, 성폭행 사건 파문 2019.01.10 메뚜기 370 1
1533 가정집 침입해 잠자던 여성 감금·성폭행한 30대 징역 15년 2019.01.10 메뚜기 106 1
1532 캄보디아서 봉사활동 중 복통 호소하던 대학생 2명 숨져 2019.01.10 메뚜기 54 0
1531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겨울철 인기 여행지 2019.01.09 메뚜기 325 0
1530 성인애착유형테스트..부부 사이도 필요? 2019.01.09 메뚜기 120 0
1529 '강서 특수학교 장애 학생 폭행' 교사 3명 추가 기소 2019.01.09 메뚜기 40 0
1528 서천 친부 흉기살해 아들의 30대 공범 검거 2019.01.09 메뚜기 60 0
1527 지역행사서 주민 폭행 충주시의원, 벌금 200만원 약식기소 2019.01.09 메뚜기 28 0
1526 檢, '화곡동 어린이집 아동학대' 보육교사 징역 12년 구형 2019.01.09 메뚜기 56 0
1525 체육계 성폭력, 문제 불거질 때마다 대책 내놨지만, “아무런 효과 없었다” 2019.01.09 메뚜기 10 0
1524 전자발찌 끊고 해외 도주한 50대 남성, 태국서 송환 2019.01.09 메뚜기 28 0
1523 조재범 성폭행 뒤늦게 알려진 이유는… “증거 확보 위해” 2019.01.09 메뚜기 46 0
1522 양예원 "악플러, 끝까지 용서 안 해" '비공개 촬영회' 유포자 징역2년6개월 2019.01.09 메뚜기 20 0
1521 외신들, 심석희 성폭행 고소 보도…"한국 스포츠계 폭력 만연" 2019.01.09 메뚜기 15 0
1520 냉골·찜통학교, 낡은 화장실 없앤다…5년간 18조8천억 투입 2019.01.09 메뚜기 13 0
1519 "부끄러워 이사하고 싶다"…'국제망신' 예천군의원에 군민 분노 2019.01.09 메뚜기 36 0
1518 조재범 '심석희 폭행후 성폭력 행사' 연관 가능성 집중수사 2019.01.09 메뚜기 15 0
1517 문체부 "심석희 선수에 사과... 성추행도 영구제명" 2019.01.09 메뚜기 14 0
1516 23층 아파트도 베란다로 침입···수억원 턴 30대 절도범 검거 2019.01.01 메뚜기 74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