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낚시어선 전복 2명 사망·2명 실종…구조 10명중 1명 위독

 

 

 

 

모두 14명 승선 추정, 선장 숨져…해경, 함정 등 동원 수색 계속

해경, 생존자 헬기로 이송(통영=연합뉴스)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생존자를 헬기에서 선박으로 옮기고 있다. [통영해경 제공]

 



11일 경남 통영 욕지도 해상에서 14명이 탄 것으로 추정되는 낚시어선이 전복돼 2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 

나머지 10명은 구조됐지만, 이 가운데 1명은 위중한 상태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이날 전남 여수 소재 병원으로 헬기 이송한 선장 최모(57)씨 등 2명이 의식이 없는 채 발견됐다가 끝내 숨졌다.

의식불명 상태로 헬기 이송된 다른 1명도 여전히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 9명은 현재 구조돼 경비함정을 타고 여수신항으로 가고 있다. 

통영해경은 실종자 2명에 대해서는 경비함정 등을 동원해 계속 수색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이날 오전 5시께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정원 22명)가 전복됐다.

당시 주변을 지나던 LPG 운반선이 배가 뒤집어져 있는 것을 보고 해상교통관제센터(VTS)를 통해 통영해양경찰서에 신고했다.



통영 욕지도 인근 어선 전복(통영=연합뉴스)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둥근 원)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 [통영해경 제공] image@yna.co.kr

 

 

 

 

(통영=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개목줄 질식사’ 3세 남아 사망 후 부모가 벌인 기막힌 손배소송 2019.01.18 메뚜기 57 2
1565 신유용 “고1부터 유도 코치가 성폭행…실명으로 고발합니다” 2019.01.14 메뚜기 147 0
1564 유도선수 신유용 "고1 때부터 코치가 20여 차례 성폭행" 2019.01.14 메뚜기 109 2
1563 신유용이 코치 성폭행 고발 당일 새벽 4시 페북에 올린 글 2019.01.14 메뚜기 196 1
1562 겨울 악몽… 춥지 않으면 미세먼지 많다 2019.01.14 메뚜기 44 0
1561 "식당 앞에서 왜 떠들어"…종업원에게 뺨 맞은 행인 의식불명 2019.01.14 메뚜기 54 0
1560 "땀 흘리기 싫어" 여학생 93% 하루 1시간도 운동 안한다 2019.01.14 메뚜기 17 0
1559 “조재범 사태, 철저한 조사와 엄단 필요” 눈물의 호소 2019.01.14 메뚜기 24 0
1558 [빨간날] 양꼬치에 칭따오… '큰손' 中유학생, 상권도 변한다 2019.01.13 메뚜기 166 0
1557 택시기사 성추행한 초등학교 교감…법원 "해임 징계 정당" 2019.01.13 메뚜기 125 0
1556 결혼 7년 만에 아내 감금... 이유가 아들-며느리 탓? 2019.01.13 메뚜기 283 0
1555 이달부터 직장인 건보료 월평균 4천원 더 낸다…3.49% 인상 2019.01.13 메뚜기 14 0
1554 주 52시간 도입, 신입사원 연수도 달라졌다 2019.01.13 메뚜기 31 0
1553 다시 불붙는 '노란 조끼'…파리·부르주 등서 9차 집회 열려 2019.01.13 메뚜기 46 1
1552 남미 수리남서 유럽으로 가려던 코카인 2천300㎏ 적발 2019.01.13 메뚜기 26 0
1551 4살 자폐아 자동차 지붕에 매달고 70㎞로 질주한 엄마 2019.01.12 메뚜기 461 1
1550 유럽 폭설로 1주새 20명 사망…도로 차단, 열차·항공 중단 2019.01.12 메뚜기 181 0
1549 캄보디아 봉사활동 중 사망사고…동료 대학생 일부 오늘 귀국 2019.01.12 메뚜기 217 1
1548 고향 친구 살해한 중국인 도주…경찰 추적 중 2019.01.12 메뚜기 121 0
1547 음주운전 동승자 '방조'의 함정…"말렸다" 한마디면 처벌 어려워 2019.01.12 메뚜기 63 0
1546 한국서 꾀어 온 90년대생 활개…교묘해진 ‘그놈 목소리’ 2019.01.12 메뚜기 314 0
1545 포항 동쪽 바다서 9.77t 어선 화재…3명 구조·3명 실종 2019.01.12 메뚜기 9 0
1544 '여자친구 살해' 20대 구속 송치…"연락 안 받아 홧김에" 2019.01.11 메뚜기 120 0
1543 "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에 돌리세요"…세균 99%↓ 2019.01.11 메뚜기 135 0
» 통영 낚시어선 전복 2명 사망·2명 실종…구조 10명중 1명 위독 2019.01.11 메뚜기 59 0
1541 “50대 유부남 팀장에게 당했다” 공익요원 성폭행 사건의 전말 2019.01.11 메뚜기 10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