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에 돌리세요"…세균 99%↓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시판 20종 도시락 연구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 조리시 세균수 변화 연구 결과.(서울시 제공) © News1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조리하면 세균이 최고 99.999%까지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8월 한달간 서울 지역 편의점에서 도시락 20종을 구매해 전자레인지 조리 전후에 위생지표세균수를 비교 연구한 결과, 조리 후 위생지표세균수가 77%에서 99.999%까지 감소했다고 11일 밝혔다.

위생지표세균이란 식품의 제조, 보존, 유통 과정에서 식품 위생의 지표가 되는 세균으로, 병원성은 없지만 다른 위험균의 존재 가능성을 유추할 수 있는 세균을 말한다.

조사 제품 가운데 감소율 95~99.999%를 나타낸 제품이 13종, 90~95% 감소한 제품이 2종, 85~90% 감소 2종, 80~85% 2종, 77% 1종으로 분석됐다.

조사한 편의점 도시락 20종 모두 대장균과 식중독균은 검출되지 않았다. 

전수진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보건연구사는 "편의점 도시락은 일반적으로 표시사항에 전자레인지 조리를 권장하고 있으나 이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고 그냥 드시는 분들이 있어 연구를 시작했다"며 "식품 고유의 맛과 위생을 고려해서 표시사항에서 권장하는 조리법에 따르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울=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개목줄 질식사’ 3세 남아 사망 후 부모가 벌인 기막힌 손배소송 2019.01.18 메뚜기 61 2
1565 신유용 “고1부터 유도 코치가 성폭행…실명으로 고발합니다” 2019.01.14 메뚜기 147 0
1564 유도선수 신유용 "고1 때부터 코치가 20여 차례 성폭행" 2019.01.14 메뚜기 109 2
1563 신유용이 코치 성폭행 고발 당일 새벽 4시 페북에 올린 글 2019.01.14 메뚜기 196 1
1562 겨울 악몽… 춥지 않으면 미세먼지 많다 2019.01.14 메뚜기 44 0
1561 "식당 앞에서 왜 떠들어"…종업원에게 뺨 맞은 행인 의식불명 2019.01.14 메뚜기 54 0
1560 "땀 흘리기 싫어" 여학생 93% 하루 1시간도 운동 안한다 2019.01.14 메뚜기 17 0
1559 “조재범 사태, 철저한 조사와 엄단 필요” 눈물의 호소 2019.01.14 메뚜기 24 0
1558 [빨간날] 양꼬치에 칭따오… '큰손' 中유학생, 상권도 변한다 2019.01.13 메뚜기 166 0
1557 택시기사 성추행한 초등학교 교감…법원 "해임 징계 정당" 2019.01.13 메뚜기 125 0
1556 결혼 7년 만에 아내 감금... 이유가 아들-며느리 탓? 2019.01.13 메뚜기 283 0
1555 이달부터 직장인 건보료 월평균 4천원 더 낸다…3.49% 인상 2019.01.13 메뚜기 14 0
1554 주 52시간 도입, 신입사원 연수도 달라졌다 2019.01.13 메뚜기 31 0
1553 다시 불붙는 '노란 조끼'…파리·부르주 등서 9차 집회 열려 2019.01.13 메뚜기 46 1
1552 남미 수리남서 유럽으로 가려던 코카인 2천300㎏ 적발 2019.01.13 메뚜기 26 0
1551 4살 자폐아 자동차 지붕에 매달고 70㎞로 질주한 엄마 2019.01.12 메뚜기 461 1
1550 유럽 폭설로 1주새 20명 사망…도로 차단, 열차·항공 중단 2019.01.12 메뚜기 181 0
1549 캄보디아 봉사활동 중 사망사고…동료 대학생 일부 오늘 귀국 2019.01.12 메뚜기 217 1
1548 고향 친구 살해한 중국인 도주…경찰 추적 중 2019.01.12 메뚜기 121 0
1547 음주운전 동승자 '방조'의 함정…"말렸다" 한마디면 처벌 어려워 2019.01.12 메뚜기 63 0
1546 한국서 꾀어 온 90년대생 활개…교묘해진 ‘그놈 목소리’ 2019.01.12 메뚜기 314 0
1545 포항 동쪽 바다서 9.77t 어선 화재…3명 구조·3명 실종 2019.01.12 메뚜기 9 0
1544 '여자친구 살해' 20대 구속 송치…"연락 안 받아 홧김에" 2019.01.11 메뚜기 120 0
» "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에 돌리세요"…세균 99%↓ 2019.01.11 메뚜기 135 0
1542 통영 낚시어선 전복 2명 사망·2명 실종…구조 10명중 1명 위독 2019.01.11 메뚜기 59 0
1541 “50대 유부남 팀장에게 당했다” 공익요원 성폭행 사건의 전말 2019.01.11 메뚜기 10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