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토순이’ 죽인 20대 남성 실형…“수법 잔혹하고 생명 경시”

 

 

 


주인과 산책 중 사라졌던 반려견을 발견한 뒤, 잔혹하게 죽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서부지법은 오늘(22일) 동물보호법 위반과 재물손괴 혐의로 구속기소 된 28살 정 모 씨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정 씨는 지난해 10월 초, 서울 마포구 망원동의 한 주택가에서 주인을 잃고 돌아다니던 반려견 '토순이'를 발견해 잔인하게 죽인 뒤 그 시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정 씨는 '토순이'가 정 씨를 피해 도망치다 막다른 길에 이르러 짖기 시작하자 화가 나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토순이'는 현장 인근에서 머리 쪽이 심하게 훼손된 채로 발견됐습니다.

검찰은 지난 8일 열린 결심 공판에서 정 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을 구형했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강아지 토순이를 주인 잃은 개로 생각하고, 자기가 키울 생각으로 잡으려다 저항하니 죽였다."라며 "범행 수법이 매우 잔혹하고 생명을 경시하는 태도가 여실히 드러났으며, 범행 동기도 비난의 여지가 크다."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범행을 시인하고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고, 미리 계획한 범행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라면서도 "이미 폭력 범죄로 전과를 받은 전력이 있고, 누범 기간 중에도 자숙하지 않고 범행을 저질렀으며, 피해 가족들이 피고인의 엄벌을 원하고 있다."라며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앞서 서울서부지법은 지난해 11월 서울 마포구 경의선 책거리에서 고양이를 학대해 죽게 한 30대 남성에게 징역 6개월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한 바 있습니다.

지난 17일, 수원지법도 고양이 2마리를 이틀에 걸쳐 잔인하게 죽인 50대 남성에게 징역 4개월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습니다.

이 같은 재판 결과에 대해 동물권연구변호사단체 PNR 소속 서국화 변호사는 "동물 학대 범죄 양형에 있어 재판부가 범행의 잔혹성 등을 강조하고 있다"라며 "동물에 대한 생명 경시나 범죄의 잔혹성이 인명 경시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31 “고향으로” 고속도로 곳곳 정체…오후 7∼8시 해소될 듯 2020.01.24 메뚜기 39 0
330 "中서 귀국한 한국인" 우한폐렴 확진자 추가…각국 확산 조짐 2020.01.24 메뚜기 49 0
329 채팅앱으로 성매매하다 적발된 검사…'무직자'라고 거짓말 2020.01.24 메뚜기 66 0
328 ‘후배 무릎 꿇린 채 뺨 때리고 물 붓고’… 중2 여학생들 입건 2020.01.24 메뚜기 64 0
327 국내 '우한 폐렴' 확진환자 두 번째 발생…50대 한국남성 2020.01.24 메뚜기 35 0
326 중국 '우한 폐렴' 신속 대응위해 부산보건환경연구원도 바이러스 검사 2020.01.23 메뚜기 91 0
325 성전환 하사, 카메라 앞에 서다…"나 변희수, 끝까지 간다" 2020.01.23 메뚜기 174 0
324 최서원 "우리 딸은 중졸로 만들고 조국 딸엔 아무것도 안하나" 2020.01.23 메뚜기 149 0
323 ‘어머님~ 이번 설엔 친정 갈게요’ 90년대생 며느리들이 온다 2020.01.23 메뚜기 145 0
322 우한폐렴 의심환자 1명 신고로 확인…확진이면 지역전파? 2020.01.22 메뚜기 94 0
» 강아지 ‘토순이’ 죽인 20대 남성 실형…“수법 잔혹하고 생명 경시” 2020.01.22 메뚜기 125 0
320 정경심측 "혐의 모두 부인…검찰이 이잡듯 뒤지고 크게 부풀려" 2020.01.22 메뚜기 42 0
319 얼짱시대 출신 유튜버 하늘 회사, 연 매출 40억…퇴사율은 91% 2020.01.22 메뚜기 55 0
318 "'이병헌 동거女' 장지연, 김건모와 천생연분"…'폭로기관차' 가세연, 비난폭주 2020.01.22 메뚜기 460 0
317 이승준 "♥김소니아, 열애 고백 행복하다고…올해 결혼 생각"(인터뷰) 2020.01.22 메뚜기 136 0
316 새벽시간대 벽돌로 유리창 부수고 금은방 털던 중학생 4명 검거 2020.01.20 메뚜기 204 0
315 조국 동생 오늘 첫 정식 재판··· 공범 2명은 모두 '징역형' 2020.01.20 메뚜기 62 0
314 학부모 98% 자녀 사교육 시켜…교사 신뢰도 5점 만점에 2.79점 2020.01.20 메뚜기 39 0
313 "조국 불기소" 말했다가… 항의받은 심재철 검사 누구? 2020.01.20 메뚜기 65 0
312 “왜 조국이 무혐의냐” 직속 상관에게 공개 반발한 검사 2020.01.20 메뚜기 71 0
311 안나푸르나서 충남 교사 4명 실종… 악천후 탓 수색 사흘째 난항 2020.01.20 메뚜기 52 0
310 부산 태극기 집회 중 교통사고…"행진하던 7명 부상" 2020.01.19 메뚜기 6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