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예정화, 배우가 말하고 소속사가 해명하는 이상한 결혼 계획

 

 

 

 

 

2019052501001879500127051_20190524104307

 

배우는 내년에 결혼 한다는데 소속사는 희망일 뿐이라 해명했다. 모두가 아는 연예계 대표 커플의 이상한 결혼 해프닝이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비경쟁)에 초청된 영화 '악인전'(이원태 감독, 비에이엔터테인먼트 제작)이 지난 22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현지시각) 프랑스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 진행된 공식 상영회를 통해 전 세계 영화인에게 공개됐다. 스크리닝에 앞서 주연배우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를 비롯한 이원태 감독과 제작사 대표도 함께 레드카펫을 밟으며 초청의 기쁨을 만끽했다.

공식 스크리닝의 감격이 가시기도 전이 이튿날 '악인전' 팀은 한국 취재진과 만나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칸 영화제 초청이라는 뜻깊은 성취에 취재진들도 '악인전' 팀에 축하의 마음을 전하는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2019052501001879500127052_20190524104307

연합뉴스

 

 

이 자리에서 마동석은 17살 연하 연인 예정화와의 결혼 계획을 깜짝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마동석은 "사실 올해 결혼을 하고 싶었다. 그런데 일이 많아져서 내년으로 미뤘다. 결혼 계획은 내년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용화 감독에게 자녀에 대한 조언을 많이 받고 있다. 내가 나이가 있어서 김용화 감독이 걱정을 많이 한다. 김용화 감독이 '아이를 낳을 거면 최대한 빨리 결혼해서 낳는 게 좋다'라며 결혼을 추천하더라. 나도 김용화 감독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결혼 생각과 자녀에 대한 계획을 진지하게 생각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마동석의 결혼 계획이 기사를 통해 보도되자 팬들은 칸 초청부터 마블 영화 캐스팅에 이어 결혼까지 겹경사를 맞은 마동석에게 축하의 말들을 전했다. 하지만 별안간 마동석의 소속사는 현지 기자들에게 결혼 관련 기사를 수정 혹은 삭제해줄 것을 요청했다. 그리고는 보도자료를 배포하더니 "칸 현지에서 기자 분들과 캐주얼한 자리에서 이야기를 나누던 도중 결혼 관련 질문이 나와서 '가급적 빨리 하고 싶다', '내년이라도 하고 싶다'고 말씀드린 내용으로, 구체적인 결혼 계획에 대한 이야기는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소속사가 배우가 직접 한 말을 해명하는 웃지 못할 상황이 펼쳐진 것.

 

 

2019052501001879500127053_20190524104307

연합뉴스

 

 

소속사는 '기자분들과 캐주얼한 자리에서 나눈 이야기'라고 말했지만, 그 자리는 명백히 배급사를 통해 마련된 한국 취재진과의 공식 기자간담회 자리였다. 배우들이 기자간담회에서 이야기한 내용들은 당연히 기사를 통해 대중에게 전달되기 마련인 것. 베테랑 배우인 마동석이 몰랐을리 없는 상황이기에 헐레벌떡 보도자료를 배포하며 현지 기자들 기사 삭제까지 요청하는 소속사의 행보는 이해하기가 힘들다.

어찌되었건 마동석의 발언으로 '악인전'의 칸 현지 기자간담회에 최고의 이슈는 그의 결혼이 됐다. '악인전'에 대한 반응 보다 마동석과 예정화에 관심이 더 쏠리고 있는 것. 결과적으로 올해 칸영화제에서 '악인전'은 영화 자체로 조명받지 못한 채 마동석의 결혼 이슈만 남기고 공식 일정을 마무리하게 됐다.

한편,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형사가 함께 살인마를 쫓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 액션 영화다. '악인전'은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 허동원 등이 가세했고 '대장 김창수'(2017)의 이원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스포츠조선]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2515 '9년 전만 해도 위선적'…'학폭 논란' 잔나비 유용현, 뒤늦은 사과 2019.05.25 메뚜기 96 0
2514 진영 측 “6월 군 입대 NO, 영장 기다리는 중”(공식입장) 2019.05.25 메뚜기 102 0
2513 하하 “아내 별과 이어준 건 곱창” 2019.05.25 메뚜기 96 0
» 마동석♥예정화, 배우가 말하고 소속사가 해명하는 이상한 결혼 계획 2019.05.24 메뚜기 235 0
2511 한지선, 60대 택시기사 폭행→사과·자숙없이 '초사랑' 출연…비판↑ 2019.05.24 메뚜기 146 0
2510 '연예가중계' 션♥정혜영 "예전과 다르게 기부가 힘들다" 2019.05.24 메뚜기 212 0
2509 마동석 측 "예정화와 내년 결혼? 확정 NO..좋은 관계 유지 중" 2019.05.24 메뚜기 56 0
2508 마동석 측 "예정화와 결혼 계획, 확정한 것 아냐" 2019.05.24 메뚜기 44 0
2507 지창욱, 전역 후 첫 화보 “군대서 지금까지 살아온 삶 돌아봤다” 2019.05.23 메뚜기 225 0
2506 윤아 왕리본 달고 '융블리' 매력 발산 2019.05.23 메뚜기 154 0
2505 조보아, 채시라 커피차 선물 인증 "뭉클하고 따뜻..사랑합니다" 2019.05.23 메뚜기 275 0
2504 심진화, ♥김원효에 애정 듬뿍 "어제보다 더 잘할게요" 2019.05.23 메뚜기 134 0
2503 “헛소문이다”..‘해투’ 허송연, ‘전현무와 열애설’ 가짜 뉴스에 울분 토로 2019.05.23 메뚜기 166 0
2502 ‘9월 신부’ 박은영 아나운서 “결혼 감춘 것 아냐…축하 감사해” 소감 2019.05.23 메뚜기 158 0
2501 'S라인이 선명'…치어리더 안지현, 건강미 넘치는 몸매 2019.05.22 메뚜기 158 0
2500 이동휘・유선 '어린 의뢰인', 제2의 '도가니' 될까[오늘의 개봉] 2019.05.22 메뚜기 114 0
2499 '컴백' 바비킴, 또 자필편지로 사과.."노래부르고 싶은 마음 100배 커져" 2019.05.22 메뚜기 96 0
2498 한채아 "출산 후 감정·생각 많이 성숙해졌다" 2019.05.22 메뚜기 295 1
2497 현빈·손예진,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주인공 확정 2019.05.22 메뚜기 180 0
2496 ‘둘째 임신’ 이지애 “지하철 노약자석, 지금 아니면 30년 후에나” 2019.05.22 메뚜기 153 0
2495 늦잠 잔 아들 일어나보니…의정부 아파트서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 2019.05.21 메뚜기 366 0
2494 유진♥기태영 딸 로희, 볼 때마다 폭풍성장 2019.05.21 메뚜기 489 1
2493 신예 이유진, ‘봄밤’ 캐스팅…정해인 약국 아르바이트생役 2019.05.21 메뚜기 179 0
2492 '차현우 연인' 황보라, 김용건 사랑 한 몸에 받는 예비 며느리 2019.05.21 메뚜기 374 0
2491 김고은, 김은숙 작가 '더 킹' 캐스팅 확정…이민호와 호흡 2019.05.20 메뚜기 37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