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은 '90분 1620만원'…김제동 2년전에도 고액강연

 

 

 

 

 

논산시 2017년 9월 타운홀미팅서 김씨 강연
강연료 1620만원, 논산시 예산으로 지급
논산시, "문화 소외 지자체에 혜택, 어르신도 좋아해"
논산시의원, '정치 편향 인물 고액 초청 문제"

 

대전 대덕구가 방송인 김제동씨를 초청했다가 취소해 논란인 가운데 충남 논산시도 2년 전 고액의 강연료를 주고 김씨를 초청해 강연회를 연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김씨 강연료는 1620만원으로 이번에 대덕구가 지급하려던 금액(1550만원)과 비슷하다. 


 

지난해 9월 12일 KBS 시사 토크쇼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에서 생각에 잠겨있는 방송인 김제동씨. [연합뉴스]
 
 

11일 논산시에 따르면 시는 2017년 9월 20일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연무읍 육군훈련소 연무관(강당)에서 ‘참여민주주의 실현 2017 타운홀 미팅’을 열었다. 이날 타운홀 미팅은 ‘바로 여러분이 시장입니다’를 주제로 논산시민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타운홀 미팅은 황명선(더불어민주당) 논산시장이 2012년부터 거의 해마다 열고 있다. 

이날 타운홀 미팅 행사는 1부 ‘시민과 정책토론’에 이어 2부 김제동씨가 ‘사람이 사람에게’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정책토론은 시가 정책과 주요 이슈를 설명하고 의견을 듣는 자리였다. 

2부 김제동씨 강연은 약 1시간 30분 동안 ‘사람이 사람에게’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논산시 관계자는 “김씨는 기획사를 통해 섭외했다”며 “당초 기획사에서 1800만원을 제시했는데 10% 정도 할인해서 1620만원에 계약했다”고 했다. 그는 “전년도 타운홀 미팅에서 시민 상대로 설문을 통해 김제동씨 등 몇몇 인사로 압축한 다음 인지도 등을 고려해 김씨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논산시 관계자는 “당시 농민이 흘리는 땀의 소중함, 나라를 지키는 군인정신의 의미 등을 강조했는데 어르신과 청소년 등 지역 주민의 반응이 좋았다”고 말했다. 

강연료는 논산시 예산으로 지출했다고 시는 전했다. 논산시가 그동안 초청한 소설가 등 초청 연사의 강연료는 100만원을 넘지 않았다고 논산시는 밝혔다. 대덕구도 앞서 지난해 청소년아카데미에서 강연한 혜민 스님이나 김미경씨에게 2시간에 500만~600만원 정도 지급했다. 올해 논산시 예산은 7600억원이며, 재정자립도는 11.4% 수준이다. 


 

2017년 9월 20일 열린 논산시 타운폴 미팅 장면. [연합뉴스]
 



황명선 시장은 “농촌 지자체인 논산 같은 곳은 주민들이 수도권 등 대도시보다 공연이나 유명인 강연 등을 접할 기회가 적은 게 사실”이라며 "지자체가 나서 주민에게 문화예술 콘텐트 접할 기회를 줄 필요가 있다”고 주장해왔다. 황 시장은 유명 연예인 등을 초청해 음악회 등을 자주 열고 있다. 
김제동씨 강연을 들은 한 시민은 “익살스러운 입담으로 좌중을 압도하는 현장 토크였다”라는 글을 SNS(사회관계망 서비스)에 올리기도 했다. 

반면 비판적 의견도 있다. 논산시의회 박승용 부의장은 “당시 타운홀 미팅 행사 전체 예산(4500여만원)의 적정 사용 여부만 점검했을 뿐 김제동씨를 초청하는지는 몰랐다”며”정치적으로 편향된 사람을 그렇게 많은 세금을 써서 초청하는 건 부적절한 것 같다”고 말했다. 박 부의장은 “시민에게 문화적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바람직하지만, 앞으로 이런 인물을 초청하는 것은 막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대전 대덕구의 김제동씨 초청 취소와 관련,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11일 성명을 내고 “금쪽같은 세금으로 구민을 농락한 대덕구청장은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대덕구는 좌편향 방송인을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고액을 주고 모셔 오려고 해 서민의 분노를 샀는데 구청장의 사과나 해명을 찾아볼 수 없다”며 “지금이라도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중앙일보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2627 “홍상수, 혼인파탄 책임… 이혼 청구 못해” 2019.06.15 메뚜기 370 1
2626 "미모가 진리" 설리, 인형 같은 드레스 자태 2019.06.14 메뚜기 340 1
2625 홍상수 감독 오늘 이혼소송...‘그녀만을 향한 마음’ 2019.06.14 메뚜기 283 1
2624 '30년 함께한 아내보다 김민희'…불륜남 홍상수 감독, 오늘 이혼 소송 선고 2019.06.14 메뚜기 393 1
2623 YG 양현석 "모든 진술 번복해라" 한서희 협박→비아이 '마약 논란' 새국면 2019.06.14 메뚜기 155 0
2622 입 연 한서희 "비호감이지만, 비아이 사건 내게 초점 맞추면 안 돼" 2019.06.14 메뚜기 97 0
2621 '검블유' 실검 1위에 오른 임수정, 왜?…충격 엔딩에 호기심 폭발 2019.06.14 메뚜기 236 0
2620 "노력의 결과"..한혜진, 완벽 비키니 몸매에 관심 쏟아지는 이유 2019.06.13 메뚜기 361 1
2619 비아이 마약 논란→비와이X이하이 '애먼 불똥' 2019.06.13 메뚜기 122 0
2618 아이오아이 “재결합 논의 중…아직 결정된 것 없어” 2019.06.13 메뚜기 70 0
2617 비아이, 마약 후폭풍 이틀째ing…아이콘·YG·방송퇴출→경찰 재수사 2019.06.13 메뚜기 83 1
2616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살 연하 남친과 요트서 야릇 포즈 “내 사랑” 2019.06.12 메뚜기 463 0
2615 구원x김슬기, MBC '하자있는 인간들' 주연 합류 2019.06.12 메뚜기 155 0
2614 선미, 8kg 증량 덕분? 볼륨감 넘치는 수영복 자태 2019.06.12 메뚜기 296 0
2613 "톱모델의 위엄"…한혜진, 비현실적 비키니 몸매 2019.06.12 메뚜기 353 1
2612 "만나기 전 결혼 결심"…'비스' 서유리♥최병길, 소개팅→결혼 직진 2019.06.12 메뚜기 314 1
» 논산은 '90분 1620만원'…김제동 2년전에도 고액강연 2019.06.12 메뚜기 168 1
2610 "트로트퀸의 추락"…홍자, 지역비하발언 사과→비난여론ing 2019.06.11 메뚜기 512 0
2609 ‘비스’ 블락비 유권♥전선혜, 8년 열애 속마음→눈물까지 2019.06.11 메뚜기 225 0
2608 "아이 목욕시킬 때 채반"..정주리, 아들 셋 엄마의 육아 꿀팁 2019.06.11 메뚜기 288 0
2607 “뿔 있을 줄→깊이 반성”..홍자, 사과에도 이틀째 지역비하발언 논란ing 2019.06.11 메뚜기 68 0
2606 홍자, 트로트퀸 인생역전→지역비하→사과에도 들끓는 비난 2019.06.11 메뚜기 95 0
2605 '20대 뺨치네'…야노 시호, 스키니진에 드러난 탄탄한 몸매 2019.06.11 메뚜기 312 2
2604 김가연 막내딸, 아빠 임요환 복제한 듯 판박이 외모 2019.06.10 메뚜기 413 0
2603 이범수 자녀 소다남매, 벌써 사인 요청도 "출세했구만요!" 2019.06.10 메뚜기 397 0
 일일 조회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