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하의실종'·현아 '엉덩이 노출', 같은날 논란→해명

 

 

 

 

0004207051_001_20190921094141626.jpg?typ

현아(왼쪽), 제시© 뉴스1

 


같은 소속사이 제시와 현아가 같은날 노출 논란으로 화제를 모은 뒤 곧바로 해명했다. 

먼저 20일 오전 제시는 짧은 레깅스를 입고 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사진 속 제시는 매우 짧은 레깅스를 입은 탓에 '하의실종'이라는 수식어로 논란이 됐다. 

이에 제시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영상에서 "바지 입었다고. 오케이?"라고 한국어로 말한 뒤 "이 옷을 짧은 레깅스라 부른다"고 영어로도 말했다. 

현아는 19일 진행한 대학 축제에서 엉덩이를 스스로 노출하는 퍼포먼스로 구설에 올랐다. 그는 히트곡 '버블팝'을 부르던 중 치마를 걷어올려 엉덩이를 노출하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를 보였다. 

이같은 현아의 퍼포먼스에 현장에서 큰 환호를 받았지만, 영상이 공개된 후로는 '너무 과한 노출'이라는 지적이 일었다. 

이에 현아는 20일 자신의 SNS에 "제가 어제 다녀온 행사는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다"며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다"고 해명했다. 

이어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세요"라고 덧붙였다.

같은 소속사인 두 사람은 공교롭게도 같은날 노출 논란으로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휩쓸었다.

 

 

 

(서울=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 제시 '하의실종'·현아 '엉덩이 노출', 같은날 논란→해명 2019.09.22 메뚜기 199 0
3029 나영석 PD 또 말실수?‥“유튜브 구독자 100만 되면 은지원·이수근 달나라 行” 2019.09.22 메뚜기 247 0
3028 하리수 "역사왜곡에 망언 일삼는 매국노들 왜이리 많냐"..독도의 추억 2019.09.22 메뚜기 148 0
3027 안정환♥︎이혜원 "만난 지 20년, 어릴 때 결혼..가장 힘이 되는 관계" 2019.09.22 메뚜기 266 1
3026 신지수, 딸 놀이터 자택 공개 "아직 장바구니에 100만원어치 남음" 2019.09.21 메뚜기 316 0
3025 '추사랑♥야노시호' 인어가 된 사랑이...인어공'추' 2019.09.21 메뚜기 283 0
3024 고경표 논란, 또 화제… 무슨 일이길래 2019.09.21 메뚜기 212 0
3023 현아×제시, 같은 날 하의실종 노출 논란→당당한 '해명 2019.09.21 메뚜기 223 0
3022 브래드피트 이혼고통, 안젤리나 졸리와 이별 후 술·마약·넷플릭스 의존 2019.09.21 메뚜기 307 0
3021 이동건 “조윤희 손 놓은지 오래, 얼굴도 잘 못 봐” 2019.09.20 메뚜기 476 0
3020 지코, 30일 컴백 확정… 데뷔 8년만에 첫 솔로 정규앨범 2019.09.20 메뚜기 66 0
3019 '입원' 구혜선, 아무일도 없었다는 듯..오연서 암시 폭로글 삭제→홍보 재가동 2019.09.20 메뚜기 324 0
3018 이원준 지하철 논란, 임산부 배려석에서 휴대폰…"굳이 왜" 2019.09.20 메뚜기 233 0
3017 황지현, 연상 사업가와 10월 결혼…"행복한 가정 이룰 것" 2019.09.20 메뚜기 141 0
3016 유승준의 선택, F-4 비자 외에는 방법 없었을까 2019.09.20 메뚜기 94 0
3015 김원효 고소 예고 "악플러 고소 나도 해볼란다" 2019.09.19 메뚜기 213 2
3014 [인터뷰②] 김소현 "연애 경험 無…교복 데이트 신에 대리만족" 2019.09.19 메뚜기 130 0
3013 "근육형 날씬"…이시영, 몸무게 52.8kg+야무진 팔근육 자랑 2019.09.19 메뚜기 221 0
3012 ‘라스’ 임창정, 11월 다섯째 아이 출산 예정…첫째 아들 ‘갓파더’로 김국진 지목 2019.09.19 메뚜기 117 0
3011 양준혁, 性스캔들 폭로글→"자연스러운 만남 후 이별, 악의적 유포" 2019.09.19 메뚜기 236 1
3010 김연아, 또 이렇게 예뻐졌어? ‘자체발광 여신 미모’ 2019.09.19 메뚜기 403 1
3009 유승준 “난 한국을 사랑해…2002년 당시 군입대 생각有”(일문일답) 2019.09.18 메뚜기 166 0
3008 "물의 일으켜 죄송"‥비아이, 14시간 조사 끝 귀가‥마약 혐의 일부 인정 2019.09.18 메뚜기 72 0
3007 방탄소년단 정국, 거제도 열애설에 아미 들썩→승승장구 속 첫 위기 2019.09.18 메뚜기 104 0
3006 '예쁜 애 옆 예쁜 애'…트와이스, 9人 완전체 티저 2019.09.18 메뚜기 8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