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핫스팟] 송혜교의 직진 빛났던 ‘남자친구’ 12회, “세상에 딱 한사람 김진혁이니까”

 

 

 

 

 tvN ‘남자친구’ 송혜교가 박보검과 보다 강력한 로맨스를 예고했다. 장승조의 거세진 위협에도 불구하고, 두려움에 당당히 맞선 송혜교와 이에 감동의 눈물을 흘리는 박보검의 따뜻한 포옹이 시청자들까지 뭉클하게 했다.

‘남자친구’ 12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7.6%, 최고 8.7%를 기록하며, 케이블-종편 포함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지난 10일 방송된 12회에서는 우석(장승조 분)의 위협에 맞서 더욱 단단해진 수현(송혜교 분)과 진혁(박보검 분)의 관계가 그려져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미지 원본보기0000500494_001_20190111100645388.jpg?typ

 

 

이날 진혁은 우석의 선전포고를 받고 깊은 고민에 빠졌다. 진혁은 자신의 사랑을 ‘치기’로 치부하는 우석을 향해, “그 사람을 지키기 위해서 감당해야 하는 것이 있다면 그게 뭐든 도망 치진 않을 겁니다”라며 ‘치기 아닌 용기’라고 대응했다. 이에 우석은 “당신의 그 용기 때문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같이 두고 봅시다”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진혁을 근심에 휩싸이게 했다. 그러나 진혁의 걱정은 수현으로 인해 눈 녹듯이 사라졌다. 수현은 둘의 관계를 걱정하는 진혁父(신정근 분)에게 “힘드시겠지만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어요”라며 담담하게 자신의 의견을 밝힌 뒤, 자신이 보고 싶다는 진혁에게 향했다. 이때 수현은 자신이 왜 좋냐고 묻는 진혁에게 “김진혁이니까 좋죠. 세상에 딱 한사람 김진혁이니까”라는 망설임 없는 대답으로 그를 미소 짓게 했다. 이와 함께 수현의 침대에 함께 누워 팔베개를 나누고 있는 두 사람의 달달한 투샷이 이어져, 앞으로의 진한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하지만 전면에 나서기 시작한 우석으로 인해 수현과 진혁의 수심은 깊어질 수밖에 없었다. 공동대표로 동화호텔에 입성한 우석은 수현에게 “차수현 밀착보호”라며 마음을 드러낸 데 이어, 이런 게 수현을 위한 거냐는 진혁에게 “안간힘이죠. 두고만 볼 수 없어서 어떻게든 지켜야겠다 하는 안간힘”이라며 진심을 밝혔다. 그런 우석에게 진혁은 “저는 제 방법대로 그 사람 지킵니다”라며 물러섬 없는 눈빛으로 맞서 눈길을 끌었다. 그런가 하면 우석의 행보가 자신 탓인 것 같았던 진혁은 “내가 수현 씨 곁에 머물러서 이런 일이 벌어진 거 같아서 (미안하다)”며 수현에게 사과했다. 이에 수현은 “진혁 씨 그 마음이 나한테는 힐링이야. 진혁 씨 덕분에 두려움이 뭔지 희미해 졌어”라면서 따뜻한 포옹과 함께 “사랑해요”라는 고백을 전했고, 이에 눈시울이 붉어진 진혁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아릿하게 했다.

이후 수현은 두려움이 희미해 졌다는 말을 증명이라도 하듯, 용기 있는 발걸음을 내딛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진혁은 아버지와 이선생(길해연 분)의 도움으로 수현을 집에 초대하게 됐으나 같은 날 태경그룹 정회장의 기일 임을 알게 돼, 고민하고 있을 수현을 위해 약속이 취소됐다며 선의의 거짓말을 건넸다. 그러나 수현의 발걸음이 향한 곳은 결국 진혁이었다. 진혁이 자신을 위해 거짓말을 했다는 것을 알게 된 수현은 고민 끝에 그의 집으로 향했고, 이에 진혁은 “큰일 났네. 출구가 없다. 당신한테서 헤어나올 방법이 없어”라며 눈물 지었다. 이어 수현 또한 자신을 따스하게 안는 진혁의 손길에 눈물을 흘리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했다. 하지만 앞서 “(차수현이) 이번 기일에 오지 않는다? 결국 등을 보인다면 차종현(문성근 분)-차수현을 내가 가만히 보고만 있을까? 둘다 괴로운 일들이 벌어질 텐데”라며 서늘하게 미소를 짓는 김회장의 표정이 그려진 바, 수현과 진혁의 앞날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수현은 남실장의 도움으로 쿠바 호텔 준공 건을 흐트러뜨리고 사라진 김대리(박익준 분)의 통화 목록을 입수하며, 그 배후에 한발짝 다가섰다. 동시에 차종현은 태경그룹이 수현을 힘들게 할까 걱정하는 남실장을 향해 “다시 잡아 먹히게 둘 수 없지. 아버지도 있는데. 대선이 중요하지만, 자식보다 중요 하겠나”라며 무언가 다짐하는 듯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앞으로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tvN ‘남자친구’는 매주 수,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월드]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723 ‘SKY 캐슬’ 찬희, 김보라 살해 용의자로 체포…김서형의 빅픽처는? 2019.01.12 메뚜기 157 0
1722 김경록♥음악전공자·허안나♥전직 개그맨, 오늘 결혼.."오랜 연인과 웨딩데이" 2019.01.12 메뚜기 178 0
1721 주진모, 10살 연하 미모의 여의사와 열애 2019.01.12 메뚜기 403 0
1720 '美결혼' 클라라, 오늘 오전 남편과 입국…韓서 신혼생활 2019.01.11 메뚜기 736 1
1719 안효섭 측 "'어비스' 출연? 제안받고 검토 중" 2019.01.11 메뚜기 153 0
1718 손예진·현빈, 동반여행설+열애설→“사실무근” 일축…해프닝 일단락 2019.01.11 메뚜기 472 0
1717 현빈❤손예진 열애설, 초스피드 해명에도 의심은 ing…"비밀연애 아냐?" 2019.01.11 메뚜기 423 0
» [TV핫스팟] 송혜교의 직진 빛났던 ‘남자친구’ 12회, “세상에 딱 한사람 김진혁이니까” 2019.01.11 메뚜기 240 0
1715 유준상, 24시간이 모자란 대 환장 파티의 연속…신동미 가출까지 [간밤TV] 2019.01.11 메뚜기 276 0
1714 정유안 "성추행 혐의 성실 조사 약속→'사이코메트리' 하차 미정" 2019.01.10 메뚜기 262 0
1713 '성추행 혐의' 정유안 "심려끼쳐 죄송…드라마 하차 여부 결정 無" 2019.01.10 메뚜기 105 0
1712 "벌써 12년"..김신영X심진화, 故김형은 12주기 추모 2019.01.10 메뚜기 225 0
1711 정유안,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 "드라마 하차" 2019.01.10 메뚜기 97 0
1710 따뜻한 영화 '증인'...힘 뺀 정우성과 자폐소녀로 변신한 김향기 2019.01.10 메뚜기 109 0
1709 ‘라디오쇼’ 박은영, 13년차 아나운서의 베테랑 말솜씨 ‘60분 순삭’ 2019.01.10 메뚜기 86 0
1708 '오후의 발견' 김민교, 배우-작가-셰프까지..못 하는 게 없는 '능력 갑'(종합) 2019.01.09 메뚜기 291 0
1707 워너원 김재환, 스윙엔터테인먼트에 새둥지 2019.01.09 메뚜기 100 0
1706 티파니, 父빚투 논란 후 신곡 예고 "고통스러운 상처, 음악으로 치유했다"(전문) 2019.01.09 메뚜기 257 0
1705 정겨운, '동상이몽2' 합류…10세 연하 미모의 아내 공개 2019.01.09 메뚜기 448 1
1704 워너원 김재환, 스윙엔터테인먼트에서 솔로 활동…“전폭 지원 아끼지 않을 것” 2019.01.09 메뚜기 38 0
1703 [HI★인터뷰] 하연수, 엄마에게 마음으로 쓴 편지 2019.01.09 메뚜기 93 0
1702 [DA:클립] 우주소녀 보나, ‘정글의 법칙’→‘인기가요’ 변신시킨 매력 2019.01.09 메뚜기 47 0
1701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시어머니와 붕어빵 딸 출산 2019.01.09 메뚜기 318 2
1700 "솔직+당당 사랑꾼"…세븐♥이다해, 4년째 공개열애ing 2019.01.09 메뚜기 171 0
1699 정준하 "SNS 불법만남 글? 해킹 당했다..요즘 트위터 안 해"(인터뷰) 2019.01.09 메뚜기 7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