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실제로 내 혀는 굉장히 길고 커..자부심 있다"

 

 

 

 

2020011601001062100067451_20200115115705

 

배우 권상우(44)가 "실제로 내 혀는 굉장히 길고 굉장히 크다"고 말했다.

코미디 액션 영화 '히트맨'(최원섭 감독, 베리굿스튜디오 제작)에서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 요원 준을 연기한 권상우. 그가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서 스포츠조선과 만나 '히트맨'에 대한 비하인드 에피소드와 근황을 전했다.

전직 암살 요원이 웹툰 작가가 되었다는 흥미로운 설정과 만화적 상상력을 더한 스토리로 올해 설 극장가 겨냥해 출격한 '히트맨'. 실사와 웹툰, 애니메이션을 오가는 구성으로 색다른 비주얼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다이내믹한 액션과 코믹한 배우들의 열연을 더해 남녀노소 누구나 즐겁게 볼 수 있는 보는 코미디로 관객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박진감 넘치는 액션과 다채로운 매력의 캐릭터는 코믹 액션 장르 비주얼의 새로운 장을 열며 영화적 재미와 스케일을 무한 확장했다.

'히트맨'은 권상우, 정준호, 이이경 등 마치 맞춤옷을 입은 듯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충무로 코믹킹'들의 찰떡 케미스트리 또한 압권이다. 특히 '말죽거리 잔혹사'(04, 유하 감독) '야수'(06, 김성수 감독) '신의 한 수: 귀수편'(이하 '신의 한 수2', 19, 리건 감독) 등의 거친 액션 장르는 물론 '동갑내기 과외하기'(03, 김경형 감독) '신부 수업'(04, 허인무 감독) '탐정: 더 비기닝'(이하 '탐정', 15, 김정훈 감독) '탐정: 리턴즈'(이하 '탐정2', 18, 이언희 감독) '두번할까요'(19, 박용집 감독) 등 생활밀착형 코믹 연기까지 자유자재 오가는 권상우가 이번엔 액션과 코미디를 접목한 장르로 스크린에 컴백, 자신만의 장기를 발휘한 '히트맨'으로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앞서 악마 교관으로 준과 호흡을 맞춘 정준호는 '히트맨' 인터뷰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권상우를 떠올리며 "후배 연기자 중에서도 훌륭한 배우가 많은데 그중 권상우를 평가하자면 배우로서 체력을 단련하고 평상시에도 술도 좋아하지만 절주하는 모습이 멋져 보였다. 느슨하게 사는 것 같아도 본인만의 철저한 계획이 있더라. 그리고 특히나 액션에 대한 욕심이 많더라. 현장에서 모두가 만족해도 특히 액션 신 같은 경우는 본인이 마음에 들 때까지 노력하더라. 그런 지점을 힘들어 하지 않고 열심히 노력하더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권상우를 두고 사람들은 '혀가 짧다'고 하던데 실제로 보니 혀가 길더라. 본인이 직접 내게 혀를 보여주면서 '혀가 길다'고 하더라. 다만 입 안에서 혀가 제어가 안 된다며 우스갯 소리를 하더라. 발음이나 딕션도 현장에서 만족할 때까지 연습했다. 자신의 단점을 장점으로 잘 승화하려고 노력했다. 게다가 권상우와는 동향이다. 충청도 사람들이 말이 없는데 말을 많이 하지 않아도 잘 통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권상우는 "약간의 과장이 있긴 하다. 실제로 나는 혀가 굉장히 길고 굉장히 크다. 말을 빨리하는 습관이 있어서 그렇지 발음이 안 좋은 것은 아니다. 다른 작품에서 코믹한 신도 만들고 했지만 솔직하게 내가 발음이 안 좋은 사람이면 스트레스로 받아들일 수 있는데 나름대로 연기하는데 있어서 자신감도 있고 자존감이 있기 때문에 웃어 넘길 수 있다. 작품으로 공감할 수 있는 연기를 보여주면 될 것 같다. 좋은 연기를 보여주면 이런 내 모습도 관객에게 인정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잘할수 있는 분야인 액션은 그래도 자부심이 강하다. 어릴 때부터 운동을 많이 했다. 기본적으로 주먹 쓰는 것이나 습득력이 빠르다. 점프력도 좋고 액션 센스는 타고난 것 같다. 아직 내 성에 100% 차는 액션 작품을 만나지는 못 한 것 같다. 이런 내 욕심을 표현할 수 있는 작품을 만나고 싶다. 그래서 지금도 열심히 체력을 키우는 것도 있다"고 덧붙였다.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 요원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돼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권상우, 정준호, 이이경, 이지원 등이 가세했고 '내 사랑 내 곁에' 각색 및 스크립터 출신 최원섭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22일 개봉한다.

 

 

 

 

[스포츠조선]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452 '장승조♥' 린아, '초콜릿' 마지막회 특별출연..新운명의 상대 예고 2020.01.16 메뚜기 200 0
451 주진모 “불법 해킹 공포감…메시지 언급 여성 및 지인에 사과” 2020.01.16 메뚜기 61 0
450 크리샤 츄 "림프 부종→병원 다녀..성형 NO 악플 속상해요" 2020.01.16 메뚜기 98 0
449 '섹션' 이병헌 "곽도원 나쁜 사람일 줄 알았다" 첫 인상 고백 2020.01.16 메뚜기 93 0
448 장현성 아들 준우, 차은우 비주얼 근황 '대박' 2020.01.16 메뚜기 188 0
447 배우 이필립, 연인 박현선에 초호화 프러포즈 2020.01.16 메뚜기 279 0
446 '성폭행 의혹' 김건모, 오늘(15일) 경찰 출석…혐의 관련 질문엔 '침묵' 2020.01.15 메뚜기 180 1
445 고경표, 오늘(15일) 만기 전역…“빨리 좋은 작품으로 찾아오겠다” 2020.01.15 메뚜기 124 0
» 권상우 "실제로 내 혀는 굉장히 길고 커..자부심 있다" 2020.01.15 메뚜기 206 0
443 '성폭행 의혹' 김건모, 첫 경찰출석…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2020.01.15 메뚜기 46 0
442 엑소 첸 결혼+2세 발표, 日 매체도 주목...퇴출 요구 성명서까지 2020.01.15 메뚜기 214 0
441 "많이 컸다고 생각했는데" 정다은 아나운서 딸과 함께한 일상 공개 2020.01.15 메뚜기 176 0
440 승리 구속 기로→정준영 항소심 첫 재판..버닝썬 타임라인 2020.01.12 메뚜기 226 0
439 주진모 측 “지라시=2차 가해”에도 MBC ‘실명 포함 대화 내용 보도’ 2020.01.12 메뚜기 172 0
438 정정아, 3번 유산 끝 임신 “수없이 울었던 시간, 저 엄마 돼요” 2020.01.12 메뚜기 232 0
437 이천수, 쌍둥이 출산에 행복 가득 “아직 신기하기만 해” 2020.01.12 메뚜기 205 0
436 주진모 향한 조롱, 위기 극복 할까? 2020.01.12 메뚜기 199 0
435 ‘주진모 장동권 카톡’ 캡처도 법적 대응…인스타 삭제한 아내 민혜연 2020.01.12 메뚜기 179 0
434 주진모 부인 민혜연, SNS 계정 폭파 2020.01.11 메뚜기 181 0
433 주진모, 휴대폰 해킹 피해 여파...아내 민혜연 SNS 삭제 2020.01.11 메뚜기 73 0
432 “정준영 단톡방 생각나” 주진모 해킹 유출로 충격·분노에 빠진 대중 2020.01.11 메뚜기 119 0
431 유민상♥김하영, 핫한 결혼설 “하영씨만 바라보는 남자” 2020.01.11 메뚜기 22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