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하정우 해킹·협박 자매부부 공갈단, 첫 재판서 '혐의인정'

 

 

 

 

김씨 자매와 남편들 공동으로 범행…조주빈과는 무관
언니 김씨 "자녀 돌보게 해달라"며 보석신청

 

0004651723_001_20200521173502429.jpg?typ

© News1 DB


 배우 주진모와 하정우씨를 포함한 연예인 8명의 휴대폰을 해킹하고 협박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족공갈단이 첫 재판에서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9단독 김성훈 부장판사는 21일 공갈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모씨(34·여)와 남편 박모씨(40), 김씨의 여동생 김모씨(30·여)와 남편 문모씨(39)에 대한 1회 공판기일을 진행했다. 

이들의 변호인은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한다"며 "다만 피해자들과 합의를 위해 한 기일 속행을 원한다"고 말했다. 변호인은 또 죄가 가장 가벼운 언니 김씨의 보석을 허가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김씨 측의 변호인은 "시어머니가 거동조차 힘든 상황에서 최근 자녀를 잃어버린 상황이 있었고, 현재 (남은) 자녀들이 방치돼 어려운 상황이다"며 "김씨는 자신의 여동생의 제안으로 범행에 이르게 됐으며, 현재는 모든 사실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증거, 도망우려를 고려해 김씨의 보석여부에 대해 결정을 내리는 한편, 6월18일 오전 11시 재판을 재개할 예정이다.

앞서 이들은 지난해 말부터 올해 초까지 2~3개월 동안 보이스피싱 구조로 연예인 8명의 휴대폰을 해킹해 협박한 후 총 6억1000만원의 금품을 갈취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에게 돈을 보낸 연예인은 총 8명 중 5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보이스피싱 일당처럼 조직적으로 움직인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에 있는 주범 A씨가 총괄책을 맡았고 한국 통장을 만들고 피해자들과 접촉하며 협박하는 조직원들도 있었던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이들 일당은 몸캠피싱도 시도했으며 연예인 중 몸캠피싱에 당한 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재 중국에 있는 것으로 알려진 국내 등록 외국인 주범 A씨에 대해서도 국제 공조를 통해 수사 중이다.

다만 이들의 범죄는 텔레그램 '박사방'의 조주빈(25)과는 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씨와의 연관성'에 대해서도 "범행 수법과 패턴 자체가 완전히 다른 범죄"라며 "(이번 연예인 휴대폰 해킹 및 협박 건은) 주범격인 사람이 중국에 있는 보이스피싱 범죄 패턴을 보였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은 연예인 5명에게 금품을 갈취할 때 조씨가 암호화폐와 전자지갑을 주로 이용한 것과는 다르게 계좌이체를 통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105 ‘아빠본색’ 길, 세상 밖으로 “육아 잘 맞는다” 2020.05.25 메뚜기 76 1
1104 김새론, 원빈도 못 알아볼 폭풍성장 근황..성숙美 뿜뿜 2020.05.25 메뚜기 216 0
1103 한혜진♥기성용 딸 시온 "아빠 사랑해..보고 싶어" 6살의 귀여운 손편지 2020.05.25 메뚜기 239 0
1102 양미라, 출산 임박..아기방서 만삭 배 노출 “언제 나와도 괜찮다는 37주차” 2020.05.25 메뚜기 182 0
1101 안영미, 30살 파격 올누드→38살 세미누드 화보 ‘탄탄+볼륨 몸매’..“또 찍을 것” 2020.05.25 메뚜기 54 0
1100 김동완 측 “1년째 집으로 찾아오는 사생팬, 명백한 무단침입” 2020.05.24 메뚜기 193 0
1099 도경완♥장윤정 딸 하영, 최소 인생 2회차 미소 [Oh!마이 Baby] 2020.05.24 메뚜기 193 0
1098 안영미 맞아? “38살에 다시 세미누드 찍어봤어요”..파격 가슴라인 노출 2020.05.24 메뚜기 229 1
1097 백지영, 동안미모에 붐 감탄 "2001년생인 줄"…실제 나이는? 2020.05.24 메뚜기 212 0
1096 '임신' 수현, 남편과 한강 나들이…"사회적 거리두기는 필수" 2020.05.24 메뚜기 192 0
1095 클라라, 군살 하나 없는 완벽 볼륨 몸매..결혼 후에도 여전히 '핫' 2020.05.23 메뚜기 194 0
1094 '아빠본색' 길, 10살 연하 아내 방송 첫 등장 "숨어 살던 힘든 시간" 2020.05.23 메뚜기 179 0
1093 김가빈, 탑과 열애설 이틀째 화제→분노한 친언니 "어이가 없네" 반박+저격 2020.05.22 메뚜기 229 0
1092 조선족 출신 자매 부부, '연예인 협박' 인정하면서도 "아들때문에 보석 신청' 2020.05.22 메뚜기 231 0
1091 '김태희♥'비, 갈수록 더 멋있어져 큰일..팬심저격 심쿵 미소 2020.05.22 메뚜기 274 0
1090 이세영 43kg 인증→실검 등장 “오랜만에 실검 감사해요♥” 2020.05.22 메뚜기 170 0
1089 15주년 슈퍼주니어, '슈주 리턴즈4' 제발회로도 예능하는 내공이란 2020.05.22 메뚜기 79 0
1088 배우 유아인, '방구석 1열' 출연 "다음주 중 촬영" 2020.05.21 메뚜기 169 0
» 주진모·하정우 해킹·협박 자매부부 공갈단, 첫 재판서 '혐의인정' 2020.05.21 메뚜기 111 0
1086 하루 20번 이상 뽀뽀한다는 10년차 연예인 부부, 등산 중에도 애정행각 ‘쪽∼’ 2020.05.21 메뚜기 245 0
1085 어깨동무·바다·커플잠옷… 탑♥가빈, 열애 시그널? 2020.05.21 메뚜기 123 0
1084 '청담동 생파' 동물학대 논란 속 알파카 주인이 밝힌 입장 2020.05.21 메뚜기 9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