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유종의 미..#청춘배우들의 발견

 

 

 

0000587796_001_20191106080643295.jpg?typ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 제작 JP E&M, 블러썸스토리)이 지난 8주간의 여정을 마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5일 방송된 16회에서는 반역을 일으키려던 마봉덕(박호산)과 강몽구(정재성)의 계획이 수포로 돌아갔다. 두 사람은 이수(서지훈)의 출생에 대한 민심을 선동하고, 반정을 도모했지만 이를 미리 눈치 채고 막아선 이수, 마훈(김민재), 강지화(고원희) 덕분에 궐은 다시 평화를 찾을 수 있었다. 결국 “임금으로 태어나지 못한 것, 그것이 내 죄”라는 마봉덕은 자결을 택했고, 강몽구는 유배됐지만 아버지의 악행을 바로잡으려던 마훈과 지화의 죄는 사면받았다.

‘꽃파당’에도 다시 웃음이 피어났다. 감금되어 있던 고영수(박지훈)를 용서하고 구해준 개똥(공승연)은 곧장 마훈의 곁으로 달려갔다. 두 사람의 행복을 빌어준 이수 덕분에 이제 마훈과 개똥이 사이에는 그 무엇도 필요 없이, 서로를 연모하는 마음만이 중요했다. 과거 길이 열린 도준(변우석)은 지화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고, 지화 역시 “내가 선비님 있는 곳까지 이 꽃신 신고 올라가보겠습니다”라며 도준을 선택했다. “중매는 사람을 찾아주는 일”이라던 마훈의 말처럼, 마훈, 개똥, 도준, 지화 모두 자신의 사람을 찾게 된 것. 이처럼 올가을을 조선 청춘들의 이야기로 형형색색 물들였던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꽃파당실록, 그 마지막 장을 기록해봤다.

#1. 청춘 배우들의 발견
방송 전부터 청춘을 대표하는 배우 김민재, 공승연, 서지훈, 박지훈, 변우석, 고원희의 캐스팅 소식으로 화제를 일으켰던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먼저 혼담 컨설턴트 마훈 역을 맡아 탄탄한 사극 연기로 극을 이끌어나간 김민재,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통해 솔직하고 씩씩한 개똥 역을 연기한 공승연, 첫 사극 도전에도 불구하고 왕 이수의 다양한 변화를 섬세하게 그려낸 서지훈은 새로운 인생 캐릭터 경신에 나섰다. 더불어 고영수 역을 통해 단짠 매력을 골고루 보여주며 연기자로 완벽하게 거듭난 박지훈, 훈훈한 비주얼부터 디테일한 내면 연기까지, 도준 역에 녹아든 변우석, 미워할 수 없는 야망 아씨 강지화 역을 매력적으로 보여준 고원희 역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청춘 배우들의 재발견뿐만 아니라 박호산, 정재성, 이윤건, 권소현, 정의제, 장유상, 박보미 등 중견 배우부터 신예 배우까지 다채로운 캐릭터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2. 신선한 로코 사극 탄생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지금껏 안방극장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사내 매파와 조선의 혼사를 소재로 삼아 신선한 퓨전 로코 사극을 탄생시켰다. 조선에서 가장 높은 왕 이수와 가장 낮은 신분인 개똥의 인연을 맺어주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를 통해 매회 예측 불가 흥미로운 전개를 이어나갔다. 또한, 말 못 할 사연 많은 마훈, 개똥, 영수, 도준으로 이뤄진 조선 최고의 사내 매파당 ‘꽃파당’이 의뢰받은 다양한 혼사 에피소드는 극에 재미를 더했다. 집안을 위해 사랑을 포기하려던 연인, 딸의 혼인을 위해 열녀가 되는 길을 마다한 어머니 등 혼인과 관련된 조선시대의 사회상을 살펴보는 기회를 마련했다. 

3. 가장 중요한 것, 눈에 보이지 않는 마음
신분, 집안, 나이 등 눈에 보이는 조건에만 맞춰 얼굴 한 번 보지 못한 사람과 평생을 함께해야 했던 융통성 없던 시대, 조선. ‘꽃파당’의 수장 마훈 역시 과거 상처 때문에 눈에 보이지 않는 마음 대신 조건끼리의 궁합을 믿는 매파였다. 마음은 언제든지 변할 수 있기 때문. 하지만 중매는 “사랑이 아닌 사람을 찾아주는 일”이라고 여기던 마훈도 진심으로 연모하는 개똥이를 만나고 달라졌다. 둘만 있으면 마음 외에 그 무엇도 필요하지 않은 사람을 찾은 것이다. 이처럼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사랑에 솔직한 조선 청춘들을 통해 현대 청춘들에게 사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눈에 보이지 않는 마음이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스포츠서울]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수
566 '배가본드' 이승기X배수지X문정희 "니들이 아는 진실이, 진실이 아니라면 어떡할건데?" 2019.11.10 0
565 '나의 나라' 박예진 "오랜 휴식 후 복귀, 더 열심히 노력할 것" 소감 2019.11.10 0
564 '천리마마트' 이동휘, 정혜성에게 母 비밀 고백…안방 울렸다 2019.11.09 0
563 “그냥 죽여버릴래”…‘동백꽃 필 무렵’ 맹수 공수교대 알린 공효진, 까불이 잡을까 2019.11.08 0
562 단발머리 주방장 마동석 이런 모습 처음이야, ‘시동’ 12월 개봉 확정 2019.11.06 0
»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유종의 미..#청춘배우들의 발견 2019.11.06 1
560 김혜윤♥로운, 단 둘이서 행복한 순간…점화된 삼각관계 2019.11.06 0
559 ‘VIP’ 장나라, 이상윤X이청아 목격 엔딩 ‘11.8%↑’ 2019.11.06 0
558 '82년생 김지영', '터미네이터' 제치고 흥행 1위 역주행..270만 육박 2019.11.06 0
557 '우아한 모녀' 최명길, 김명수 계략으로 남편 뇌사… 아이까지 빼앗겼다 2019.11.05 0
556 ‘VIP’ 장나라X이상윤, 극적 화해 뒤 또 도착한 의문의 문자..곽선영 가출선언 2019.11.05 0
555 "아이 갖고파" '밥은 먹고 다니냐?' 김재중, 10년 절친 서효림에 밝힌 속내 2019.11.05 0
554 '99억의 여자' 조여정·김강우, 강렬 첫 만남…단호한 눈빛 2019.11.04 0
553 '배가본드' 이승기·배수지, 테러 배후로 대통령 백윤식 지목 '최고시청률 14%' 2019.11.03 0
552 "썸 때려치우고 결혼해요"…'동백꽃' 강하늘, 공효진 구하고 청혼→입맞춤 2019.10.31 0
551 '82년생 김지영', 6일 연속 1위…MC몽 독주 막은 태연 2019.10.29 0
550 “거역하겠습니다 전하”..‘꽃파당’ 김민재, 공승연 지키려 어명 거역 ‘박력 엔딩’ 2019.10.29 0
549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 "이런 모습 처음!"..'똘기+열정' 2019.10.29 0
548 '미우새' 김종국, 거지王 변신→트와이스 "거지 콘셉트인거죠?"[SS리뷰] 2019.10.28 0
547 '나의 나라' 충격 엔딩! '이방원' 장혁, 양세종이 쏜 화살에 맞았다 2019.10.27 0
546 '황금정원' 이상우♥한지혜, 권선징악 해피엔딩‥아쉬움 남는 이유 2019.10.27 0
545 '사풀인풀' 박해미, 子 불륜 알고 조윤희 이혼 종용…정원중은 '편집 無' 2019.10.27 0
544 “한지혜X이상우 결혼→꽉 닫힌 해피엔딩”..’황금정원’이 남긴 4가지 2019.10.27 0
543 '배가본드' 이승기, "회개하고 새 인생 살어, 이 쓰레기 같은 자식들아!" 2019.10.26 0
542 “나를 잊지 말아요”…‘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드디어 밝혀진 사연 2019.10.2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