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에나’ 주지훈, 김혜수 과거 알았다 “나 피 말리지마”

 

 

 

 

 

0004182618_001_20200322080909864.jpg?typ

 

 ‘하이에나’ 주지훈이 김혜수의 과거를 알았다.

22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월 21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극본 김루리, 연출 장태유) 10회는 수도권 기준 10.2%(1부), 12.8%(2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 시간대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13.7%까지 치솟았으며, 화제성의 척도가 되는 2049 시청률은 4.5%(1부), 5.4%(2부)로 집계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그노시스 제약 인수합병을 위해 실소유주인 트리니티를 더욱 깊게 파고드는 H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그노시스를 싼값에 인수하기 위해서는 트리니티의 약점을 잡는 게 핵심이었다. 이에 정금자는 사이비 종교단체 트리니티의 교주 백희준(오윤홍 분)이 그의 딸 백운미(문예원 분)을 감금, 폭행, 협박해 소송을 벌인 것을 추적했다. 이 과정에서 정금자는 자신의 과거와 같은 상처를 가진 백운미를 만났다.

정금자는 아무것도 바뀌지 않을 거라는 두려움에 진짜 이야기를 숨기는 백운미에게 자신의 상처를 보여줬다. 같은 지옥에 살았지만, 이제는 과거에 묶여있는 대신 오늘을 살아가는 자신의 이야기를 통해 백운미를 설득하고자 한 것. 백운미는 정금자를 통해 희망을 봤고, 다시 백희준의 아동학대를 수면 위로 끌어올리기로 다짐했다.

이런 가운데 윤희재(주지훈 분)도 정금자의 과거를 알게 됐다. 고아로 버려져, 입양된 가정에서 가정 폭력을 당하고, 어머니까지 죽인 아버지에게서 벗어나기 위해 아버지가 자신을 찌른 척 위장까지 한 정금자의 진짜 이야기는 윤희재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동시에 자신의 상처를 돌보지 않는 정금자가 걱정됐다.

이에 윤희재는 정금자를 찾아갔다. 그는 아동학대 사건을 맡으며 자신의 과거도 떠올려야 할 정금자에게 "센 척, 속물인 척하면서 다칠게 뻔한 길로 가서 나 피 말리지 마"라며 다그쳤다. 정금자는 자신의 과거를 아는 척 참견하는 윤희재에게 더욱 강하게 선을 그었고, 윤희재는 "정은영 씨"라며 그의 본명을 불러 자신이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걸 밝혔다. 이에 당황한 정금자와 물러설 생각이 없어 보이는 윤희재의 팽팽한 텐션이 긴장감을 자아내며 다음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과연 정금자는 자신의 과거를 알고도 계속 직진하는 윤희재에게 어떤 반응을 보일까. 또한 정금자는 자신의 과거와 비슷한 백운미를 대신해 백희준을 응징하고, 그노시스 합병까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까. 

 

 

 

 

[OSEN]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 ‘하이에나’ 주지훈, 김혜수 과거 알았다 “나 피 말리지마” 2020.03.22 메뚜기 15 0
391 ‘본대로 말하라’ 깨어난 왼손잡이 살인마 윤종석, 끝까지 예측불가 2020.03.22 메뚜기 6 0
390 '사풀인풀' 이태선, 조우리=설인아 '학폭' 가해자 알았다…최종회 주목 2020.03.22 메뚜기 9 0
389 '이태원 클라쓰', 기적처럼 깨어난 박서준의 오열..눈물샘 자극 '14.7%' 2020.03.21 메뚜기 23 0
388 '방법' 엄지원, 악귀 '이누가미' 저주 막았다..울림 선사 2020.03.18 메뚜기 18 0
387 ‘본 대로 말하라’ 장혁, 진서연 비밀 알았다!…‘그놈’ 음문석, 류승수까지 연속 살인 2020.03.16 메뚜기 30 0
386 '하이바이, 마마!' 김태희, 귀신으로 돌아가려는 이유 밝혀졌다 "강화만 안 울면 돼" 2020.03.16 메뚜기 22 0
385 '본 대로 말하라' 장현성, 간담 서늘했던 마지막 퇴장..몰입감 높인 '명품 연기' 2020.03.15 메뚜기 13 0
384 "미치도록 보고싶다"...'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김다미 향한 뒤늦은 각성 2020.03.15 메뚜기 22 0
383 ‘이태원클라쓰’ 최대 위기 맞이한 박서준·김다미, 서로의 마음 확인할 수 있을까 2020.03.15 메뚜기 15 0
382 '이태원클라쓰' 박서준, 4년 후 업계 2위 성장→유재명 시한부 불구 여전 2020.03.14 메뚜기 16 0
381 '우아한 모녀' 이훈, "왜 아기를 바꿨어요!" 친딸 차예련 추궁에 얼음 2020.03.14 메뚜기 14 0
380 '슬기로운 의사생활'신원호 PDx이우정 작가 이번에도 통했다 2020.03.13 메뚜기 18 0
379 '포레스트' 시청률↑, 지상파 수목극 1위 자리 지켜 2020.03.12 메뚜기 34 0
378 "내가 해도 돼요?"…'하바마' 김태희가 그린 차유리의 감정 변화 2020.03.09 메뚜기 35 0
377 '하바마' 김태희, 고보결에 정체발각?…운명적 대면 '짜릿' 엔딩 2020.03.08 메뚜기 20 0
376 '이태원 클라쓰' 이주영, "단밤 마현이, 나는 트랜스젠더" 2020.03.08 메뚜기 22 0
375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사랑해” 눈물 고백vs박서준 “나 좋아하지 마” 거절 2020.03.07 메뚜기 26 0
374 "사랑했던 사이"..'하이에나' 주지훈 동공지진 고백, 김혜수 흔들까? 2020.03.07 메뚜기 16 0
373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연쇄살인 진범 찾기 '강렬 첫 방' 2020.03.03 메뚜기 40 0
372 '방법' 믿는 도끼 이중옥, 조민수 발등 제대로 찍었다 '몰입감甲' 2020.03.03 메뚜기 24 0
371 '하이바이, 마마' 김태희 덕분에 아기 귀신, 母 만났다→신동미와 재회에 '경악' 2020.03.02 메뚜기 1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