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트로 오고 있다!" 바닷가재 사냥하던 어선 공격하는 백상아리 포착

 

 

 

 

사진=맷 라일리 인스타그램 캡처



미국 매사추세츠주 케이프 코드에서 거대한 백상어가 입을 벌린 채 어부의 보트에 부딪혀 화제다.

미국 CBS 등 외신은 8월31일(현지시각) 맷 라일리가 친구들과 바닷가재를 잡고 있을 때 거대한 백상어가 보트에 접근한 후 달아났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0피트 길이의 백상아리는 죽은 혹등고래 사체를 먹고 난 후 어부의 배를 물려고 하는 순간이 포착됐다. 해당 영상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공유되면서 화제가 됐다.

맷 라일리는 인스타그램에 "물 위에서 목격 한 것 중 가장 놀라운 것이다"며 "케이프 코드에서 죽은 고래를 먹는 20피트 길이의 백상아리"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맷 라일리와 그의 친구 켄 로스가 찍은 비디오에서는 한 남자가 "그(백상아리)는 보트에 바로 오고 있다!"라며 소리쳤다.

영상에서는 상어가 턱을 벌리기 전 배 옆으로 코를 부딪치면서 다시 되돌아가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상어는 먹다 남은 고래의 사체로 되돌아갔다.

해당 영상은 3만 조회수를 넘기며 인기를 얻었다.



사진=맷 라일리 인스타그램 캡처



특히 해당 해변은 현재 폐쇄조치 되었으며, 수백 마리의 백상어가 케이프 코드 바다를 배회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올 여름 초, 케이프 코드 근처에서 백상아리가 목격되는 사건이 급증했다. 심지어 일부 파도타기 강사들은 수업을 중단했고, 많은 부모들은 아이들에게 깊은 곳에서 수영하지 말라고 하고 있다.

지역 해양 전문가 톰 킹은 "사람들이 이 근처 해변에 갔을 때, 가장 큰 걱정은 물이 얼마나 차가웠는가 하는 것이었다. 그게 다였다. 그들은 상어의 공격에 대해 걱정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사람들은 확실히 두려워하고 있다. 수영하는 사람이 훨씬 적어졌고, 더 이상 물속으로 멀리 나가지 않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른 해변은 여전히 개방되어 있지만 위험을 감수해야한다고 경고했다.

 

 

 

 

[아시아경제]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416 꼬리 묶인 채 열차 선로에 버려진 다람쥐 5마리…동물 학대 의심 2019.09.25 메뚜기 69 0
415 세계최고 입심 트럼프에 안밀린다, 트윗 대결 벌인 16세 소녀 2019.09.25 메뚜기 84 0
414 [인도네시아 톡톡] 인니 전기차, 요즘 왜 이렇게 ‘핫’할까 2019.09.25 메뚜기 47 1
413 ‘70년 노예’…학대받던 스리랑카 코끼리의 안타까운 죽음 2019.09.25 메뚜기 59 0
412 [강경민의 지금 유럽은] 런던서 또 다시 퇴출 위기 몰린 우버…2개월 '한시 면허' 2019.09.25 메뚜기 29 0
411 일본 "해상자위대 관함식에 한국 초청 안 한다" 공식 발표 2019.09.25 메뚜기 35 0
410 美캘리포니아주 일부지역, 대형산불 예방 위해 '강제단전' 2019.09.24 메뚜기 61 0
409 성난 리우 주민 "8세 소녀, 경찰이 '살인'" 2019.09.23 메뚜기 67 0
408 "그 많던 韓관광객 씨 말랐다" 일본의 비명···규슈는 80% 급감 2019.09.19 메뚜기 109 0
407 미국, 아마존 보호 위한 1억 불 기금 창설 2019.09.14 메뚜기 86 0
406 미국 공립대학교에 한인 이름 딴 단과대학 처음으로 생겨 2019.09.14 메뚜기 134 1
405 미 소형 화물기, 상점에 추락…2명 사망 2019.09.12 메뚜기 73 0
404 지옥서 버틴 한국인 4명 “건강 이상무” 2019.09.12 메뚜기 135 0
403 허리케인이 할퀸 바하마, 여전히 2천500명 생사 확인 안돼 2019.09.12 메뚜기 74 1
402 “난 시체 절단 때 커피, 담배 즐겨” 이어진 부검용 톱소리 2019.09.12 메뚜기 100 1
401 문어 물고 엽기사진 찍으려다…응급실 간 미국 여성 2019.09.12 메뚜기 101 0
400 애플, 새 아이폰 등 발표 뒤 주가 3% ↑…시총 1조달러 돌파 2019.09.12 메뚜기 46 0
399 허리케인 도리안, 바하마 사망자 50명 실종자 2500명넘어 2019.09.12 메뚜기 37 0
398 플로리다에 피난한 바하마 여아, 부모없이 와서 수용소행 2019.09.12 메뚜기 53 0
397 허리케인 도리안으로 가슴까지 물 들어찬 도로 2019.09.04 메뚜기 110 0
396 다이빙 보트 화재, 최소 25명 사망…9명 수색 중 2019.09.04 메뚜기 63 0
395 바하마 7명 사망 '쑥대밭'…허리케인 도리안, 美로 이동중 2019.09.04 메뚜기 60 0
394 허리케인 도리안에 '초토화'된 바하마...사상자 증가 우려 2019.09.04 메뚜기 47 0
» "보트로 오고 있다!" 바닷가재 사냥하던 어선 공격하는 백상아리 포착 2019.09.02 메뚜기 71 0
392 5등급 도리안, 시속 297㎞ 강풍 동반 바하마 강타…"재앙수준" 2019.09.02 메뚜기 5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