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7 "빠른 경제회복 위해 필요한 무엇이든 할 것"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회복 위한 재정적 노력에 헌신" 
"글로벌 무역·투자 증진...코로나19 백신 등 개발도 지원" 
"중앙은행들, 이례적 조치들...산유국들에 경제 안정 지원 요청"

 

[비아리츠=AP/뉴시스] 주요 7개국(G7) 정상들이 16일 오후 11시 화상회의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을 논의했다. 사진은 지난해 8월 프랑스 비아리츠에 모인 G7 정상들의 모습. 2020.3.16.



주요 7개국(G7)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들은 24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경제적 혼란을 빠르게 회복하기 위해 "필요한 무슨 일이든 하겠다"고 밝혔다. 

G7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들은 이날 전화회의를 진행한 뒤 공동 성명을 통해 "G7 정상들의 지침과 마찬가지로 우리는 코로나19 확산의 국제적 보건, 경제, 재정적 영향에 대응하기 위한 역동적인 국내·국제적 정책을 놓고 행동을 취하며 조율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우리는 자신감과 경제적 성장을 회복하고 일자리, 사업체, 금융 시스템의 탄력성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무슨 일이든 할 것"이라며 "번영을 뒷받침하기 위한 글로벌 무역과 투자 역시 증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G7 국가들은 이미 집단적으로 광범위한 보건, 경제, 금융 안정 조치를 시행해 왔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G7이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며 "특히 코로나19 진단법, 치료제, 백신의 신속한 개발과 제조, 배포를 위한 지원을 강화할 긴급한 필요가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G7은 우리 경제가 신속하게 회복해 보다 강력하고 지속가능한 경제 성장의 길을 재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필요한 재정적 노력을 기울이는 데 헌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고용, 재택근무, 취약 인구에 대한 지원 제공과 보육, 실업수당 접근권 확대 같은 새로운 정책을 도입하고 있다"며 "유동성 향상, 담보, 보조 대출, 조세와 대출상환 유예 등도 제공 중"이라고 전했다. 

또 "G7 중앙은행들은 경제적 재정적 안정 지원을 위해 포괄적인 통화정책 패키지를 마련하는 이례적인 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우리는 필요한 만큼 확장정책을 유지하며 우리의 권한에 부합하는 모든 수단을 사용해 추가적 행동을 취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오늘날 국제 금융 시스템은 글로벌 금융 위기 이후 취해진 개혁 덕분에 충격을 견디며 시장 기능을 유지하고 실물 경제 지원을 위한 자금 공급을 지속하기에 더 나은 위치에 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코로나19가 일으킨 국제적 공급망 혼란이 경제·보건 면에서 부정적 결과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며 "국제 무역, 물류 혼란과 시장 불확실성을 다루기 위한 무역 부처의 노력을 지지한다'고 했다. 

이어 "우리는 산유국들이 전 세계적 경제 안정성 증진을 위한 국제적 노력을 지지해 줄 것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또 국제통화기금(IMF), 세계은행(WB)의 회원국 지원 노력을 지지한다며 "코로나19에 따른 인적 비용과 경제적 도전에 대해 야심차고 일관적인 대응을 신속히 이행하기 위해 국제 금융 기관들과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G7 중앙은행들과 재무장관들은 코로나19 대응책을 위해 긴밀한 접촉을 유지하며 정기적으로 경제 재정적 전개에 관한 정보를 공유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G7 정상들 지침과 마찬가지로 재무 부처들은 주 단위로 이들 조치의 이행을 조율하면서 시기적절하고 효과적인 조치를 추가적으로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런던=뉴시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884 中코로나19 신규확진 67명 역유입…본토 이틀째 '0' 2020.03.26 메뚜기 49 0
883 스페인의 통곡… 하루 738명 사망·환자 14%가 의료진 2020.03.26 메뚜기 88 0
882 영국 '찰스 왕세자' 코로나19 확진…스페인 부총리도 2020.03.26 메뚜기 79 0
881 “인공호흡기 3만개 필요한데 달랑 400개 지원받았다” 2020.03.26 메뚜기 55 0
880 "드디어 터졌다"…검사 자제하는데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 2배↑ 2020.03.26 메뚜기 86 0
879 '널뛰기' 글로벌 증시 이번엔 폭등…다우 '87년만의 최대' 11%↑ 2020.03.25 메뚜기 62 0
878 미국 코로나19 환자 5만명 넘어서…"2~3주 뒤 정점 예상" 2020.03.25 메뚜기 96 0
» G7 "빠른 경제회복 위해 필요한 무엇이든 할 것" 2020.03.25 메뚜기 28 0
876 트럼프 "부활절 이전 경제활동 등 미국 정상화 희망" 2020.03.25 메뚜기 79 0
875 증가세로 돌아선 이탈리아…하루 새 743명 사망·치명률 10%육박 2020.03.25 메뚜기 54 0
874 도쿄올림픽 1년 연기 확정 2020.03.25 메뚜기 17 0
873 유럽 코로나19 확진자 16만명 넘어…메르켈 총리 '자가격리' 2020.03.24 메뚜기 53 0
872 WHO "후각·미각 상실, 코로나19 진단 기준 검토 중" 2020.03.24 메뚜기 65 0
871 “달러 찍는 기계, 예열 끝났다”…미국, ‘달러 살포’로 기업·가계 지원 2020.03.24 메뚜기 77 0
870 이탈리아 누적 사망·확진 증가폭 이틀째 감소…"중대 갈림길" 2020.03.24 메뚜기 43 0
869 초유의 '올림픽 무산' 현실화… 3가지 시나리오는? 2020.03.24 메뚜기 39 0
868 확진 2만9000명, 사망은 118명뿐…독일이 쥔 '코로나 열쇠' 2020.03.24 메뚜기 65 0
867 미국 코로나19 확진자 3만명 돌파…"실제 확진자 수는 11배" 2020.03.23 메뚜기 91 0
866 이탈리아 코로나19 사망자 5476명…확진자 '10명 중 1명' 사망 2020.03.23 메뚜기 43 0
865 페루 국경 폐쇄로 발 묶인 한국인 200여명, 26일 임시 항공편으로 귀국 추진 2020.03.23 메뚜기 38 0
864 미국, 코로나 검사 확대에 3만명 넘게 ‘확진’ 2020.03.23 메뚜기 40 0
863 아동성학대 사진 돈 낸 남성 22년형···해외선 ‘N번방’ 가차없다 2020.03.23 메뚜기 4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