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키스 영상 때문에…파키스탄 소녀 2명 '명예살인' 당해

 

 

 

 

시위에서 여성 인권 보장을 요구하는 파키스탄 여성. [AP=연합뉴스]



 남성과 어울리는 영상이 온라인에 공개된 후 소녀 두 명이 '명예살인'당했다고 돈(DAWN) 등 현지 언론과 AFP통신이 18일 보도했다.

경찰에 따르면 파키스탄 북서부 와지리스탄에 사는 10대 소녀 두 명이 지난 14일 남성 두 명에 의해 살해됐다.

한 남성은 한 소녀의 아버지이고, 다른 남성은 또 다른 소녀와 남매지간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건 직후 수사에 나섰고 두 남성을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두 사람 모두 살해한 사실을 인정했다"며 "두 소녀의 나이는 각각 16세와 18세"라고 밝혔다. 경찰은 두 사람 외 용의자 2명도 쫓고 있다.

남성들은 소녀들에게 총을 쏴 숨지게 했고 다른 가족들은 마을에 소녀들의 시신을 묻었다.

소녀의 가족은 한 온라인 영상이 공개된 후 명예살인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AFP통신은 경찰을 인용해 영상 속에서 한 남성은 소녀들에게 키스했다고 보도했다. 이 영상은 지난해에 촬영됐으며 몇 주 전부터 온라인에 퍼졌다.

파키스탄에서는 집안의 명예를 더럽혔다는 이유를 들어 가족 구성원이 여성을 살해하는 관습인 명예살인이 빈번하게 벌어진다. 해마다 1천여명의 여성이 명예살인으로 희생되는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해에는 결혼식에서 손뼉 치고 노래를 불렀다는 이유로 친척들을 명예살인한 남성 3명에게 종신형이 선고되기도 했다.

파키스탄 의회는 2016년 명예살인 처벌 강화법을 통과시켰지만, 이후에도 여전히 근절이 안 되는 상황이다.

 

 

 

 

(뉴델리=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140 280㎏짜리 담수 가오리 포획 말레이시아 어부들 '후폭풍' 2020.05.18 메뚜기 54 0
» 온라인 키스 영상 때문에…파키스탄 소녀 2명 '명예살인' 당해 2020.05.18 메뚜기 63 0
1138 美 코로나 확진자 150만명 넘어…전세계 3분의1 2020.05.17 메뚜기 64 0
1137 대만, 미중 힘대결 '최전선' 되나…"군사 충돌 가능성도" 2020.05.17 메뚜기 41 0
1136 미주리 식품 공장서 신생아 낳아 익사시킨 종업원 체포 2020.05.17 메뚜기 72 0
1135 美 화웨이 때리자…中매체 "강력히 반격, 韓과 적극 협력해야" 2020.05.17 메뚜기 43 0
1134 이탈리아 사망자 두달만에 최저…"내달 외국 관광객 입국 허용" 2020.05.17 메뚜기 35 0
1133 오바마 일주일만에 또…"코로나19 책임 없는척 해" 트럼프 저격 2020.05.17 메뚜기 53 0
1132 美, '화웨이 초강경 규제'..삼성-SK 불똥 우려 2020.05.16 메뚜기 44 0
1131 트럼프 “코로나19 백신 초고속 개발팀 가동…연말 전 기대” 2020.05.16 메뚜기 33 0
1130 유럽서 코로나19 확산세 잦아들어…일부 '종식 선언' 2020.05.16 메뚜기 32 0
1129 아이들 보러 372㎞를 걷던 가장은 길에서 눈을 감았다 2020.05.16 메뚜기 74 0
1128 “젖먹이 온몸이 빨갛게” 괴질 걸린 아이들 끔찍한 증상들 2020.05.16 메뚜기 61 0
1127 일본 “한국·중국 코로나 경험 공유해주길” 2020.05.16 메뚜기 36 0
1126 "혈액형 A형인 사람이 코로나19 가장 많이 걸려…AB형은 드물어" 2020.05.16 메뚜기 49 1
1125 인도네시아 우기 6월까지 길어지면서 곳곳서 '물난리' 2020.05.15 메뚜기 52 0
1124 "중국 지린성서 청소도우미·목욕탕직원 등 코로나19 확진" 2020.05.15 메뚜기 42 0
1123 "코로나19 완치자 혈장, 환자의 바이러스 99% 죽여"홍콩대 연구진 2020.05.15 메뚜기 39 0
1122 美CDC,코로나19 연관 '어린이 다발성 염증 증후군' 명명…경보 발령 2020.05.15 메뚜기 28 0
1121 최악 참사 오나…로힝아족 100만 난민캠프서 코로나 확진 2020.05.15 메뚜기 39 0
1120 여전히 더딘 中 소비회복···4월 산업생산 3.9%↑에도 소매판매는 7.5%↓ 2020.05.15 메뚜기 14 0
1119 프랑스 제약사 코로나백신 미국 우선 발언에… 마크롱 격노, 전 세계 발칵 2020.05.15 메뚜기 33 0